메르세데스-AMG 페트로나스 모터스포츠팀, 5년 연속 F1 시즌 더블 챔피언 등극!

최상운 2018-11-2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메르세데스-AMG 페트로나스 모터스포츠팀(Mercedes-AMG Petronas Motorsport)이 2018 F1(Formula 1, 포뮬러 원) 시즌 월드 드라이버 및 컨스트럭트 부문에서 최종 우승을 차지하며 지난 2014년부터 5년 연속 더블 챔피언에 등극, 다시 한 번 전 세계에 독보적 위상을 입증했다.

메르세데스-AMG 페트로나스 모터스포츠팀 소속 루이스 해밀턴(Lewis Hamilton)은 지난 25일(현지 시간) 개최된 F1 아부다비 그랑프리 결선 레이스에서 5.554 킬로미터 서킷 55바퀴(총 305.355 킬로미터)를 1시간 39분 40초 382의 기록으로 통과하며 시즌 11번째 우승 및 개인 통산 73번째 우승을 달성했다. 이번 우승으로 총 408점의 드라이버 포인트를 획득한 해밀턴은 드라이버 챔피언십 타이틀 방어에 성공하며 2018 F1 월드 드라이버 부문 챔피언에 오르게 되는 영예를 안았다.

현역 최고의 F1 드라이버로서의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한 디펜딩 챔피언 해밀턴은 통산 5번째 월드 챔피언십을 기록하게 됐으며, 향후 F1의 전설이라고 불리는 월드 챔피언 7회의 드라이버 미하엘 슈마허(Michael Schumacher)의 기록에 도전하게 된다.

지난해 아부다비 그랑프리에서 우승을 차지한 발테리 보타스(Valtteri Bottas)도 5위로 피니시 라인을 통과하며 2018 시즌을 안정적으로 마무리 했다.

아울러 이번 아부다비 그랑프리에서 메르세데스-AMG 페트로나스 모터스포츠팀은 통산 87번째 우승을 달성했으며, 총 655점을 획득함에 따라 2018 F1 월드 컨스트럭터 부문 챔피언 타이틀을 확정 지었다.

한편, 메르세데스-AMG 페트로나스 모터스포츠팀은 10번째 실버 애로우(Silver Arrow) F1 W09 EQ Power+와 함께 2018 시즌에 좋은 성적을 거뒀다. 이번 시즌의 우승은 F1 W09 EQ Power+의 우수한 엔지니어링과 더불어 레이스 트랙에서도 두각을 나타내는 메르세데스-벤츠의 최신 기술력의 성과라는 점에서도 뜻 깊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SK엔카 직영 중고차몰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은 제공하는 이번 주 빅데이터 분석 자료에 따르면 서울의 30대 남성은 BMW, 4050세대는 벤츠를 가장 많이 조회한 것으로 분석됐다고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가 현 축구 국가대표팀 주장이자 프리미어 리그에서 활약하고 있는 손흥민 선수(27, 토트넘 홋스퍼 FC)를 '메르세데스-AMG 브랜드 앰버서더(Merced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대표 이계웅)는 지난 5월 22일부터 23일까지 양일간 강원도 정선군에 위치한 파크로쉬 리조트앤웰니스에서 신개념 라이딩 투어 '2019 무위도식(無爲徒食, 이하 무위도식)' 이벤트를 개최했다고 밝
미쉐린코리아(사장 이주행)가 고성능 SUV 타이어 신제품, '미쉐린 파일롯 스포츠 4 SUV (MICHELIN Pilot Sport 4 SUV)'를 비롯한 신제품 4종을 출시한다.
지프(Jeep)가 오는 5월 25일 경기도 고양시에 지프 브랜드를 위한 13번째 전용 전시장을 새롭게 선보인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