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엔카닷컴, 12월 중고차 시세 공개... 말리부 최저가 기준 4.2% 하락

최상운 2018-12-0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2018년 12월 자동차 시세를 7일 공개했다. 시세 공개 대상은 현대자동차, 기아자동차, 한국GM 등 국내 완성차 브랜드와 BMW, 벤츠, 아우디 등 수입 브랜드의 2015년식 인기차종이다.

현재까지 SK엔카 홈페이지에 등록된 차량 가격을 조사한 결과, 12월에는 연식 변경과 신차 출시 및 할인 판매 프로모션 등이 맞물려 중고차 수요가 줄어들며 시세가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산차의 경우 전월 대비 약 1.8% 하락세를 보였다. 최근 6개월간 감가폭이 평균 1%대였던 중고차 시장의 대표 인기 모델 그랜저 HG가 최대가 기준 약 3.6%으로 하락했다. 더 뉴 아반떼는 최근 페이스리프트 모델 출시의 영향으로 최대가 기준 약 4.5% 하락했다. 신형이 출시된 지 얼마 안 된 말리부 역시 최저가 기준 약 4.2% 하락했다.

수입차는 전월 대비 약 1.4%의 하락세를 보였다. 이 중 닛산 알티마의 감가 폭이 최대가 기준 약 5.9%로 나타났다. 정부의 개별소비세 인하 정책 종료를 앞두고 실시 중인 연말 프로모션의 영향이 큰 것으로 보인다. 미니 쿠퍼D는 최저가 기준 약 2.6% 하락해 최근 6개월간 평균 1%대의 하락폭을 보인 것과 대조됐다. 화재 리콜 이슈에 영향을 받은 것으로 분석된다.

12월은 중고차 시장의 전통적인 비수기다. 연말의 연식 변경을 앞두고 차를 그 해안에 처분하려는 판매자가 많아 매물은 늘어나는 반면 연식 변경으로 가격이 떨어지기를 기다리는 구매자들이 많아 거래가 줄고 시세도 낮게 형성된다.

박홍규 SK엔카닷컴 사업총괄본부장은 "새해가 되면 저렴한 가격에 중고차를 구매하려는 이들이 많이 몰리는데 실제 거래가는 연말과 비슷한 수준이다"라며 "비교적 상태가 좋은 매물이 많이 쏟아지는 12월이 오히려 취향에 맞는 자동차를 마련할 수 있는 적기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는 오는 29일 개막하는 2019 서울모터쇼에서 '혁신은 멈추지 않는다(Our Innovation Never Stops)'를 주제로 메르세데스-벤츠의 최신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는 2019년 경기도 공용차량으로 쌍용자동차가 우선 선정되면서 공무 집행 지원 및 경기도 행복카셰어 프로그램에 동참한다고 밝혔다.
BMW 그룹 코리아는 오는 3월 29일 개막하는 2019 서울모터쇼에서 아시아 최초로 콘셉트 M8 그란 쿠페, M4 GT4, 클래식 Mini 일렉트릭, Mini 데이비드 보위 에디션을 공개하며, 국내 최초로 뉴 X7
혼다코리아(대표이사 정우영)가 오는 29일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개막하는 2019 서울모터쇼에서 로드스포츠 'CBR500R', 'CBR650R',
국내 직영 중고차 기업 K Car(케이카, kcar.com)가 전국 33개 지점을 비롯한 임직원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케이카 직원들이 가장 추천하는 차는 현대 그랜저와 아반떼인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보건 향상과 의학술 발전 및 의료, 병원 관련산업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