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엔카닷컴, 12월 중고차 시세 공개... 말리부 최저가 기준 4.2% 하락

최상운 2018-12-0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2018년 12월 자동차 시세를 7일 공개했다. 시세 공개 대상은 현대자동차, 기아자동차, 한국GM 등 국내 완성차 브랜드와 BMW, 벤츠, 아우디 등 수입 브랜드의 2015년식 인기차종이다.

현재까지 SK엔카 홈페이지에 등록된 차량 가격을 조사한 결과, 12월에는 연식 변경과 신차 출시 및 할인 판매 프로모션 등이 맞물려 중고차 수요가 줄어들며 시세가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산차의 경우 전월 대비 약 1.8% 하락세를 보였다. 최근 6개월간 감가폭이 평균 1%대였던 중고차 시장의 대표 인기 모델 그랜저 HG가 최대가 기준 약 3.6%으로 하락했다. 더 뉴 아반떼는 최근 페이스리프트 모델 출시의 영향으로 최대가 기준 약 4.5% 하락했다. 신형이 출시된 지 얼마 안 된 말리부 역시 최저가 기준 약 4.2% 하락했다.

수입차는 전월 대비 약 1.4%의 하락세를 보였다. 이 중 닛산 알티마의 감가 폭이 최대가 기준 약 5.9%로 나타났다. 정부의 개별소비세 인하 정책 종료를 앞두고 실시 중인 연말 프로모션의 영향이 큰 것으로 보인다. 미니 쿠퍼D는 최저가 기준 약 2.6% 하락해 최근 6개월간 평균 1%대의 하락폭을 보인 것과 대조됐다. 화재 리콜 이슈에 영향을 받은 것으로 분석된다.

12월은 중고차 시장의 전통적인 비수기다. 연말의 연식 변경을 앞두고 차를 그 해안에 처분하려는 판매자가 많아 매물은 늘어나는 반면 연식 변경으로 가격이 떨어지기를 기다리는 구매자들이 많아 거래가 줄고 시세도 낮게 형성된다.

박홍규 SK엔카닷컴 사업총괄본부장은 "새해가 되면 저렴한 가격에 중고차를 구매하려는 이들이 많이 몰리는데 실제 거래가는 연말과 비슷한 수준이다"라며 "비교적 상태가 좋은 매물이 많이 쏟아지는 12월이 오히려 취향에 맞는 자동차를 마련할 수 있는 적기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시트로엥이 현지시각 지난 달 30일, 해치백과 SUV를 새롭게 해석한 크로스오버 '뉴 C4'와 전기차 버전인 '뉴 ë-C4(뉴 이씨포)'를 온라인 론칭행사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폭스바겐코리아의 베스트셀링 SUV 티구안이 지난 6월 총 1,200대 이상을 판매하면서 수입 SUV 모델 중 최초로 누적 판매 5만 대를 돌파했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오는 7월 3일부터 5일까지 서울 잠실 롯데월드몰 1층 아트리움에서 디자인 SUV XM3 POP-UP 쇼룸 운영 및 포토 경품 이벤트를 실시한다.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Automobili Lamborghini)가 이탈리안 씨 그룹(The Italian Sea Group)과의 협업을 통해 한정판으로 제작한 '테크노마르 포 람보르기니63' (Tecnomar for
쌍용자동차가 아웃도어의 계절을 맞아 특별한 성능과 강인한 스타일로 돌아온 렉스턴 스포츠 다이내믹 에디션을 새롭게 선보인다고 2일 밝혔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