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브라, 비즈니스용 트루 와이어리스 이어버드 '이볼브 65t' 출시

최영무 2018-12-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자브라(Jabra)가 모바일 업무 환경에 최적화된 비즈니스용 트루 와이어리스 이어버드 '자브라 이볼브 65t(Jabra Evolve 65t)'를 출시했다.

개인용 헤드폰 시장이 머리에 쓰거나 목에 거는 형태에서 트루 와이어리스로 변화하는 시기에 발 맞추어 자브라는 기존 개인용 제품보다 한층 업그레이드된 비즈니스 등급의 트루 와이어리스 제품을 출시했다.

비즈니스 헤드셋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이볼브 시리즈'에 새롭게 추가된 자브라 이볼브 65t는 세계 최초로 스카이프 포 비즈니스(Skype for Business) 인증을 받은 트루 와이어리스 이어버드다. 스마트폰과 PC에 동시 연결해 사무실에서는 물론 이동 중에서도 최상의 통화 및 음악 감상이 가능하도록 설계됐다.

기존 이볼브 시리즈의 모든 장점을 하나로 통합한 자브라 엔지니어링 기술의 결정체인 이볼브 65t는 4개의 마이크를 내장하고 있어 어떤 상황에서도 탁월한 통화 품질을 제공한다. 또한, 스카이프 포 비즈니스를 비롯한 다양한 통합 커뮤니케이션(UC) 툴 및 다양한 화상회의 솔루션과 호환이 가능하며, 한번의 터치를 통해 디지털 비서에게 음성 명령을 보낼 수도 있다.

자브라가 실시한 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 중 1/3 이상이 자신의 책상에서 일하는 시간은 전체 업무 시간의 20%에 채 미치지 못하고 있으며, 업무 환경의 모바일화는 이미 다양한 산업군에 걸쳐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모바일 업무 환경에서 유연한 커뮤니케이션을 위한 높은 수준의 통화 품질, 통합 커뮤니케이션(UC) 툴과의 호환성 등에 대한 수요가 갈수록 증가하고 있다.

자브라 비즈니스 솔루션 부서의 수석 부사장인 홀저 리싱거(Holger Reisinger)는 "그간 자브라는 이볼브 제품군을 통해 사용자들이 보다 높은 업무 생산성을 낼 수 있도록 지원해 왔다. 자브라는 트루 와이어리스 제품인 이볼브 65t를 통해서 사용자들이 모바일 업무 환경, 개방형 사무실 또는 재택근무 등 장소에 구애 받지 않고 언제든 업무 생산성을 향상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광주대학교 창업지원단은 올해 1월 7일부터 10일(현지시간)까지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IT•가전 전시회 'CES 2020에 지원 기업의 성장을 위해 '딥메디'와 '지니소프트'의 참가를 지원했다.
'MWC Barcelona 2020'이 오는 2월 24일부터 27일까지 열리는 가운데, 이번 전시회에서는 5G, AI 및 Industrial Transformation 등을 주요 이슈로 다룬다.
Mark Harms, Award Solutions 수석 컨설턴트는 "IoT 솔루션에는 장치, 네트워크 및 응용 프로그램이라는 세 가지 주요 구성 요소가 존재한다"며 "오는 2월에 열리는 MWC 바르셀로나 2020에서
씨티엔에스(CTNS, 대표 권기정)는 2020년 1월 7일부터 1월 10일까지 총 4일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인 CES 스타트업존 인, 유레카파크(EUREKA PARK) MIK
굿라이프(Good Life, 대표 이종호)는 2020년 1월 7일부터 1월 10일까지 총 4일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인 CES 스타트업존 인, 유레카파크(EUREKA PARK)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