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9] LG전자, 프레스 컨퍼런스서 캡슐 맥주 제조기 'LG 홈브루' 첫 공개

신두영 2019-01-0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세계 최대 IT 가전 전시회 'CES 2018 미디어 데이(Consumer Technology Show)'가 7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둘째 날을 맞이했다.

LG는 만달레이베이 호텔에서 개최된 프레스 컨퍼런스에서 손쉽게 수제맥주를 만들 수 있는 캡슐 맥주 제조기 'LG 홈브루'를 첫 공개했다. 이 제품은 캡슐과 물을 넣고 버튼만 누르면 발효와 숙성과정을 포함해 2~3주 뒤면 5ℓ의 맥주를 만들 수 있다.

특히 발효부터 세척까지 복잡하고 어려운 맥주 제조 전 과정을 자동화해 집에서도 쉽게 수제맥주를 만들어 먹을 수 있다. 맥주 원료가 담긴 캡슐은 97년 전통의 세계적인 몰트(Malt) 제조사인 영국 문톤스(Muntons)와 손잡고 4가지 종류의 세트를 공동 개발했다.

또한 홈브루 사용자는 제품 전면의 디스플레이와 스마트폰을 통해 맥주가 제조되는 과정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다.

한편, 세계 최대 IT 전시회 'CES'는 전 세계 가전업계의 흐름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전시회다. 미국소비자기술협회(CTA)가 주최하며 매년 1월 열리고 있다. 지난 12년간 세계 3대 테크 전시회인 CES, MWC, IFA의 이슈를 가장 많이 보도한 글로벌 뉴스 네트워크 에이빙뉴스는 올해에도 CES에 특별 취재단을 파견해 전 세계 시장의 주요 이슈를 보도하고 대한민국 주요 기업을 전 세계에 소개한다.

→ 'CES 2019'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2019년 8월 22일, 경기콘텐츠진흥원(이사장 김경표, 이하 경콘진)이 판교 경기문화창조허브에서 도내 스타트업 발굴 및 성장 지원을 위해 네이버 비즈니스 '스케일업 코리아' 주관사 ㈜인터비즈, 공동운영사 아이티동아
기존에 버려지던 제품을 단순히 재활용하는 차원에서 더 나아가 새로운 가치를 더해(upgrade) 전혀 다른 제품으로 다시 생산하는 것(recycling)을 말하는 '업사이클링'으로 환경을 생각하며 가치 있는 것을 생
기존에 버려지던 제품을 단순히 재활용하는 차원에서 더 나아가 새로운 가치를 더해(upgrade) 전혀 다른 제품으로 다시 생산하는 것을 말하는 '업사이클링'으로 환경을 생각하며 가치 있는 것을 생산하는 업사이클링
골전도 전문기업 ㈜리보스(대표 신승각)은 기존 공기전도 방식의 보청기 사용자들을 위한 신개념 골전도 디지털 음성증폭기 '리보스(REBOTH)' 개발을 완료하고 본격양산 체제에 돌입했다.
위아프렌즈는 숭실대학교 창업지원단의 지원을 받아 오는 10월 6일(일)부터 10일(목)까지 5일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월드 트레이드 센터(DUBAI WORLD TRADE CENTRE)'에서 열리는 두바이 정보통신박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