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싼타페 내수 판매 10만대 돌파! '렌탈 시승 이벤트' 실시

최상운 2019-01-0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자동차는 지난해 SUV 최초로 내수 판매 10만대를 돌파한 싼타페의 우수한 상품성을 더 많은 고객이 체험할 수 있도록 '싼타페 10만대 돌파 기념 렌탈 시승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각 차수별로 싼타페 40대를 운영, 5개 차수에 걸쳐 총 200명의 고객에게 싼타페의 상품성을 충분히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무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지난해 싼타페는 내수 시장에서 10만대 이상을 판매해 SUV 최초로 10만대 클럽에 이름을 올리며 국민 SUV로 자리매김한 바 있으며, 현대차는 보다 많은 고객들이 싼타페의 우수한 상품성과 주행성능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도록 이벤트를 마련했다.

만 21세 이상의 운전면허 소지자라면 누구나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으며, 현대자동차 공식 홈페이지 이벤트 페이지에서 시승을 희망하는 차수, 지역 등을 선택해 신청하면 된다.

현대차는 홈페이지 응모 고객 중 신청 일정에 따라 차수별로 고객 40명을 선정하고 홈페이지를 통해 당첨자를 공지할 예정이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SUV 최초 연간 10만대 판매의 진기록을 달성한 싼타페의 우수한 성능을 더 많은 고객이 체험할 수 있도록 이벤트를 마련했다"라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다양한 경험을 선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싼타페는 지난 12월 유럽의 신차 안전성 평가 프로그램인 유로 NCAP(New Car Assessment Programme)에서 최고 등급인 별 다섯을 얻어 탁월한 안전성 또한 인정받기도 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는 1월 16일 이사회를 개최하고 대주주인 마힌드라&마힌드라 그룹(이하 마힌드라)을 대상으로 500억 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실시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동남아시아 최대 차량 호출 서비스(Car Hailing) 기업 그랩(Grab)이 최근 코나EV를 활용한 카헤일링 시범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주)가 설 명절을 맞아 총 250대의 귀성 차량을 설 연휴 기간 동안 무상 대여해주는 '설 명절 7박 8일 렌탈 시승 이벤트'를 실시한다.
SK엔카 직영 중고차몰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인기 SUV 모델을 대상으로 12월의 매물 조회수, 평균판매기간, 시세변동폭 등을 조사한 결과 국산차 부문에서는 현대 투싼, 수입차 부문에서는 BMW X5 모델이
지프(Jeep)는 충청남도 천안시에 '천안 지프 전용 전시장'을 새롭게 오픈한다고 16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