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MI, 대한우울조울병학회와 성인 ADHD 공동연구

김기홍 2019-01-2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종합건강검진기관 KMI(한국의학연구소. 이사장 김순이)가 대한우울조울병학회, 대한정신약물학회와 성인 ADHD(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 관련 공동연구를 진행한다. (사진: 심층문진표는 본인 의사에 따라 공동연구에 참여할 수 있으며 설문 작성자의 정보는 개인정보보호법에 의해 철저하게 보호되며 자료는 공익적 연구 목적으로만 사용된다)

유병률 및 관련요인 조사 위한 심층문진표 개발

이번 공동연구는 KMI와 대한우울조울병학회(이사장 윤보현. 성인 ADHD연구 총괄위원장 박원명)가 지난해 3월 체결한 성인 ADHD 바로알기 캠페인 협약에 따라 추진된다.

현재, KMI와 학회는 국민들의 정신건강증진을 위해 질환에 대한 낮은 인식과 편견, 정확한 정보 부재로 치료율이 낮은 성인 ADHD를 올바로 알리는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KMI 건강검진 수검자를 대상으로 성인 ADHD의 유병률 및 이와 관련된 요인을 조사해 도움이 필요한 사람에게 적절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대한우울조울병학회와 대한정신약물학회는 공동연구를 위해 심층문진표 개발을 완료하고 KMI 건강검진 수검자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심층문진표는 본인 의사에 따라 공동연구에 참여할 수 있으며 설문 작성자의 정보는 개인정보보호법에 의해 철저하게 보호되며 자료는 공익적 연구 목적으로만 사용된다.

한편, ADHD는 아동에서 흔히 나타나는 질환으로 알려져 있으나 ADHD 환자의 50~65%이상이 성인까지 증상이 지속되는 정신질환으로 우울, 불안 등 다양한 공존질환이 동반될 수 있다.

특히, 성인 ADHD는 산만함을 보이는 아동청소년기와 다른 양상으로 증상이 나타나 진단이 어렵다. 또, 국내 성인 ADHD 환자는 82만명으로 추산되나 실제 치료율은 1%에 못 미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조이는 '제30회 맘앤베이비엑스포'에 참가해 2019년 새롭게 론칭한 디럭스 유모차 '크롬 DLX'를 선보였다.
뉴나가 '제30회 맘앤베이비엑스포'에 참가해 2019년 새롭게 선보이는 디럭스 유모차 '데미 그로우'를 선보였다.
신개념 라이프스타일 호텔플렉스(hotel-plex) 서울드래곤시티는 당일 수확한 신선한 국내산 딸기로 만든 '디저트 뷔페'를 즐기며 카메라 어플인 '그랩픽(Grabpic)'으로 사진을 찍으면 인화된 사진을 집까지 배
에이원이 '30회 맘앤베이비엑스포에 참가해 올해 출시한 신제품을 비롯한 인기상품들을 대거 선보인다.
종합건강검진기관 한국의학연구소(KMI. 이사장 김순이)가 2018년 건강검진 수검자 총 99만 7,655명, 종합검진 54만 4,381명 중 1,629건의 암이 조기에 발견됐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