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19] MIK Hot Spot! 바이어와 미디어들의 발길 이어져

이은실 2019-01-2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18만명 이상의 참가하는 CES는 전세계 바이어, 투자자, 미디어들이 가장 관심 갖는 테크 전시회다. 새로운 아이디어와 기술력을 가진 스타트업도 비즈니스 기회와 전문가의 다양한 의견을 듣고 발전 가능성을 확인하는 전시회 이기도 하다. 바이어와 미디어들의 끊임 없이 발길이 이어진 MIK Innovation Hot Spot의 모습을 영상으로 담았다.

MIK Innovation Hot Spot은 대한민국 기업을 전세계에 알리기 위한 프로젝트로 일환으로 AVING뉴스와 GMEG과 공동 기획했다.  전시, 프레스파티, 네트워킹, 피칭 등 다양한 내용으로 CES 전시회가 가진 특성을 잘 활용 할 수 있도록 구성 했다. MIK Hot Spot에는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 인천경제산업정보태큰노파크, 창원산업진흥원, 경북대로가 스마트벤처캠퍼스, 발명진흥회와 21개사가 참가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한국후지필름㈜은 지난 4월에 출시한 즉석카메라 '인스탁스 미니11'모델이 한 달만에 누적 판매 2,000대를 돌파했다.
야마하뮤직코리아㈜(대표:사이토 요이치로)가 레트로 모던 디자인의 일체형 데스크톱 오디오 'TSX-B237'을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글로벌 기술 기업 다이슨이 새로운 헤어케어 제품인 '다이슨 코랄™ 헤어 스트레이트너(Dyson Corrale™ Straightener)'의 국내 사전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
인공지능기반 중고폰 추천 검색서비스인 워닛에서 KT와 함께 중고폰 온라인 셀프 개통 서비스를 22일(금) 오픈했다고 ㈜리얼셀러(Realseller, 대표 전인호)가 밝혔다.
이번 'MIK Hot Spot_경북IT융합산업기술원(GITC)'에 참가한 기업은 총 6개사다. △오토노머스에이투지 △주식회사 진 △농업회사법인 베지타(주) △(주)스마트름뱅이 △유비즈텍 △코러싱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