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5대 IT품목, 2009년 국내 점유 '1위'

신승호 2010-02-2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SEOUL, Korea (AVING) -- <Visual News> 삼성전자의 5대 IT 품목이 2009년 국내시장 점유율 1위를 달성했다.

(사진설명: 삼성전자의 콤팩트 카메라 'ST550')

최근 발표된 시장조사기관(가트너, IDC, GfK 등) 분석 결과, 삼성의 PC•레이저 프린터•모니터•MP3플레이어•콤팩트 디지털카메라 등 IT 주요 전 품목이 지난해 한국 시장에서 40%가 넘는 높은 시장점유율을 기록했다.

품목별 시장점유율은 PC 42.1%(가트너), 레이저 프린터 58.9%(IDC), 모니터 45.2%(IDC), MP3플레이어 42.2%(GfK), 콤팩트 디지털카메라 41.3%(GfK)로 조사됐다.

이 가운데 노트북PC에서는 넷북 N310과 울트라씬 노트북 X420의 활약에 힘입어 2008년보다 6.3%P의 점유율 증가를 보였고, '원터치 프린팅' 기능으로 인기몰이를 한 레이저 프린터도 전년보다 8.6%P를 끌어올리며 무려 58.9%의 결과를 얻었다.

또한, ToC(Touch of Color) 디자인의 싱크마스터로 세계시장 점유율 1위를 기록한 모니터는 국내시장에서도 점유율 45.2%를 달성했다.

MP3플레이어와 디지털카메라 역시 삼성전자의 저력을 보여줬다.

전년보다 4.2%P가 확대된 MP3플레이어가 42.2%의 점유율을 차지한 데는, '보는 MP3플레이어' 아몰레드 M1이 출시 2주 만에 국내판매 1만대를 기록하는 등의 선풍적인 인기가 주효했기 때문이다.

콤팩트 디지털카메라는 발상의 전환으로 화제를 불러일으켰던 듀얼 LCD 적용한 'ST550'의 활약을 바탕으로, 6.3%P 성장해 점유율 41.3%을 기록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