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최대 소비재 박람회 'Ambiente 2019', 92개국, 4,500사 참가 규모로 2월 8일 개막

이은실 2019-02-0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2019 프랑크푸르트 소비재 박람회(이하, AMBIENTE 2019)' 8일 독일 프랑크푸르트 Messe에서 성황리에 개막됐다.

독일 민간경제 연구소 'Ifo'는 독일의 경제 성장률이 2017 2.2 %에서 2018 1.5 %로 하락했으며 올해 경제성장률은1.0% 정도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Ambiente 2019'는 이와 같은 문제를 해결하고, 독일 경제를 넘어 세계 경제 활성화를 돕는 유럽 최대 생활용품 박람회다.


'2019 AMBIENTE' 측은 "Ambiente는 소비재 산업에 영향을 미치는 중심 허브 역할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는 박람회 기간 동안, 독일 이외의 지역 참가자가 85% 정도 차지할 것으로 예상되며 92개국, 4,500여 업체가 참가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전했다.

AMBIENTE는 매년 진행되며 인테리어 디자인, 선물, 요리 및 식기 등 다양한 가정생활용품을 소개한다. 기업들은 박람회에 참가해 혁신적인 제품을 출시하고, 산업 관계자들은 활발한 비즈니스 네트워킹을 펼친다.

다양한 제품과 기술로 전세계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AMBIENTE'는 최신 트렌드를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다는 평을 받고 있다. 현재 진행되고 있는 'AMBIENTE 2019'에는 전시, 전문가 강연, 시상식, 체험행사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돼 있어 많은 참관객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업계 내 다양한 비즈니스 교류를 통해 정보 획득 및 시너지 효과가 기대되는 바이다.

한편, 'AMBIENTE 2019' 행사 내 주요 전시품목은 다음과 같다. △가정용품(DINNING: 주방식기, 조리용 기구, 주방용 액세서리, 가전제품, 테이블 등) △선물용품(GIVING: 어린이 용품, 공예품, 그림, 조각품, 보석류 등) △생활 인테리어 용품(LIVING: 인테리어 조명, 가정용 직물, 가구, 홈 액세서리, 계절 장식품 등)

→ ' Ambiente 2019 ' 뉴스 특별페이지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가 오는 21일 공식 출시되는 삼성전자 갤럭시 노트20 전용 케이스를 출시했다.
산업용 잉크젯 마킹기 전문기업 씨.아이.제이코리아는 오는 9월 2일(수)부터 9월 5일(토)까지 킨텍스(KINTEX)에서 열리는 'K-PRINT 2020'에 참가해 인체무해 친환경 잉크를 소개하며 이를 활용한 마스크
'㈜식탁이있는삶(대표 김재훈)'은 지난달 1일 국내 커피헌터 1세대인 안명규 명장과 ㈜식탁이있는삶의 온라인 스페셜티푸드 플랫폼 '퍼밀(permeal)'이 '커피명가' 브랜드관을 오픈했다고 6일 밝혔다.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가 부산항 북항 재개발 사업에 대한 국민들의 이해와 관심을 높이기 위해 8월 12일부터 부산항 북항 홍보관을 개관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모바일 액세서리 전문기업 아트뮤(ARTMU)를 운영하는 ㈜아트뮤코리아(대표 우석기)가 100W 전류 공급을 지원하는 럭시(Luxy) 'C타입 고속충전케이블'을 11일 출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