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쉐린코리아, 주행 안정성 향상된 대형 트럭버스용 '미쉐린 X 라인 에너지 F' 출시!

최상운 2019-02-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미쉐린코리아(사장 이주행)는 12일, 연료 절감 효과와 주행 안정성이 향상된 대형 트럭, 버스용 타이어 신제품 '미쉐린 엑스 라인 에너지 에프(MICHELIN X LINE ENERGY F)'를 국내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미쉐린 엑스 라인 에너지 에프'는 장거리 운행과 고속도로용으로 최적화된 제품으로, 주행안정성과 수명, 연비가 향상된 것이 특징이다. 기존 1개 사이즈에서(385/55R 22.5) 한 개 품목을(385/65R22.5)을 추가해 이달 출시한다.

'미쉐린 엑스 라인 에너지 에프'는 미쉐린의 에너지 플렉스 케이싱(Energy flex casing) 기술을 적용, 향상된 내구성과 함께 회전 저항을 낮춰 연료 절감이 가능하도록 하며, 장거리 주행에 최적화된 5개의 리브와 넓은 숄더 디자인으로 주행 안정성을 높였다.

에너지 플렉스 케이싱 기술은 낮은 회전 저항을 구현하는 미쉐린의 최신 혁신 기술이다. 타이어 옆면(sidewall) 내부에 유연성이 뛰어난 케이블과 얇은 고무 화합물을 사용하여 굴신 운동(굽히고 펴는 운동) 시 타이어 옆면에 발생되는 스트레스와 열 축적을 줄여 에너지 손실을 최소화시킬 수 있다.

직전 모델인 '미쉐린 엑스 에프 에이 투 에너지 (MICHELIN XFA2 ENERGY)'보다 향상된 연비(3%)와 함께 젖은 노면 접지력(5%)과 수명(15%)을 제공하며, 더불어 빗물 튐 방지 날개(Anti-Splash)를 적용해 빗길 주행 시 차량 오염 및 다른 차량 운전자의 시야 방해를 최소화했다.

미쉐린코리아 트럭버스 타이어 김홍철 영업 이사는 "이번 신제품은 주행안정성과 연비, 제품의 수명을 향상시켜 장거리 운행으로 안전과 경제성에 민감한 대형 트럭, 버스 운전자의 니즈를 만족시키는 제품"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미쉐린 엑스 라인 에너지 에프'는 13일부터 미쉐린 서비스센터와 일반 대리점에서 구매 가능하며,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3월 31일까지 신제품 구매고객을 대상으로 추가 미쉐린 포인트를 적립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프로모션에 관한 더 자세한 정보는 가까운 미쉐린 대리점에서 확인할 수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재규어 최초의 순수 전기 SUV I-PACE가 2019 월드카 어워드(2019 World Car Awards)에서 역사적인 3관왕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고성능 럭셔리 전기차 I-PACE는 2019 세계 올해의 차(
올해로 출시 55주년을 맞은 포드 머스탱이 4년 연속 세계 최다 판매 스포츠 쿠페로 선정됐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도미닉 시뇨라 사장이 16일 부산시청에서 오거돈 부산시장과 만남을 갖고 르노삼성차의 한국 시장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와 경영 활동을 약속하며 조속한 시일 내 임단협 타결을 위한
제네시스 브랜드는 '2019 뉴욕 국제 오토쇼(2019 New York International Auto Show, 이하 뉴욕 모터쇼)'에서 전기차 기반 콘셉트카 '민트 콘셉트(Mint Concept)'를 세계 최초
지프(Jeep)가 SUV의 아이콘인 '올 뉴 랭글러(All New Wrangler)'의 풀 라인업을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