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리안, '맘앤베이비엑스포'서 스테디셀러 유모차 '솔로' 2019년형 선보여

신두영 2019-02-1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국내 인기 유아용품 브랜드 리안(RYAN)이 14일(목)부터 4일간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열리는 '제30회 맘앤베이비엑스포(이하 맘베)'에 참가해 연속 완판 신화를 달성해온 절충형 유모차 '솔로 2019'를 선보였다.

이번 맘베에서 소개한 솔로 유모차는 디럭스 유모차의 안전성과 함께 휴대용 유모차의 편의성을 동시에 갖추며 국민 유모차로서 꾸준히 사랑받고 있는 리안의 대표 상품이다.

2019년형 솔로는 스타일리쉬한 육아맘의 취향과 올해의 트랜드 컬러를 반영해 세련된 '제트 블랙', '윈드 블루', '리지 그린'의 새로운 컬러 3종과 더불어 인기 컬러인 '미드나잇 그레이'까지 총 4종이다.

솔로 유모차는 신생아부터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세심한 배려가 돋보인다. 절충형 유모차 최초로 리안의 기술력으로 개발한 신생아 패드를 등받이 시트 밑에 추가해, 아이에게 편안한 수면 환경을 제공한다. 등받이 각도는 175도까지 4단계로 조절할 수 있다. 

또한 아이와 엄마가 마주보며 교감을 느낄 수 있도록 '양대면 시스템'을 갖추고 있어 전방보기뿐만 아니라 마주보기를 통해 주행 시 아이에게 안정감을 줄 수 있다.

특히 유모차를 접는 데 단 1초밖에 걸리지 않는 '원터치 퀵폴딩 시스템'과 울퉁불퉁한 노면에서도 충격을 분산시켜주고 우수한 핸들링을 느낄 수 있는 '4바귀 독립 서스펜션'을 갖췄다.

한편, 유아용품 전문기업 ㈜에이원의 '리안(RYAN)', '조이(JOIE)', '뉴나(NUNA)'는 F101, F109, F201 부스에서 만날 수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리안은 2020 국민유모차 리안 '솔로' 정식 출시에 앞서 2차 티저를 공개했다.
민족 최대 명절 설을 앞두고 교통 안전에 대한 주의가 각별히 요구된다.
미국에 본사를 두고 있는 브레이코는 프리미엄 관절 보호대 전문 기업으로 미국식품의약국(이하FDA)의 심의 인증 받은 제품이다.
설을 맞아 코멕스는 '지금은 렌지타임' 5종을 30% 할인행사를 벌인다.
파네라이(PANERAI)가 두 가지의 서로 다른 신기술을 결합해 탁월한 내구성과 경량성을 모두 구현한 전문 다이버 워치를 선보인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