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타이어,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19'서 본상 수상

최상운 2019-02-1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넥센타이어(대표이사 강호찬)가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19'(iF Design Award)'에서 '엔페라 AU7'이 제품 부문에서 본상을 수상했다.

1953년부터 시작된 'iF 디자인 어워드'는 미국의 'IDEA', 독일의 '레드닷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로 불리며 제품, 패키지, 커뮤니케이션, 건축 등 7개 부문에서 출품작들을 평가해 수상작을 선정한다. 모든 수상작은 'iF 월드 디자인 가이드' 웹 사이트와 'iF design' 앱을 통해 온라인으로 확인할 수 있으며 독일 함부르크에 위치한 iF 디자인 상설 전시장에 전시된다.

'엔페라 AU7'은 고급 세단을 위해 개발된 프리미엄 UHP 타이어로 기존 제품 대비 마모성능과 젖은 노면에서의 제동력을 크게 향상시킨 제품이다. 또한 소음, 진동 부분에서 대폭 강화된 설계기준을 적용하여 프리미엄 차량에서 요구되는 안락한 주행성능도 확보하였다. 여기에 브랜드를 상징하는 '7'의 형상적 특징을 디자인에 적용하여 큰 호응을 얻었다.

넥센타이어 연구개발 천경우 BG장은 "이번 디자인 어워드에서의 수상은 글로벌 시장에서 회사의 디자인 역량에 대한 우수성을 인정받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제품의 성능 향상은 물론 혁신적인 디자인을 적용하여 제품의 가치를 더욱 높여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어워드에서는 전 세계 50여 개국, 약 6400개의 출품작들이 참가해 경쟁을 펼쳤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는 역동적인 주행감각을 제공하는 가상 엔진음 'BMW 아이코닉 사운드 스포츠(BMW Iconic Sounds Sport)'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이달 22일, 23일, 24일 총 3일간 국내 최대 체험형 자동차 테마파크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경기도 고양시 소재) 인근 킨텍스 제2전시장 주차장에서 자동차 극장 형식의 '현대 모터스튜디오 Stage
㈜불스원이 25일 친환경 패키지를 적용한 '불스원샷 스탠다드 그린라벨'을 출시한다.
아우디(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의 아우디 부문 사장 제프 매너링)는 아우디의 프리미엄 준중형 세단인 '더 뉴 아우디 A4'와 스포티한 디자인, 세단의 안락함과 아반트의 편의성을 모두 갖춘 '더 뉴 아우디 A5'의 6월 3
롤스로이스모터카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지루한 일상에 지친 고객들에게 럭셔리 미니 오브젝트를 제공하기 위해 제작한 컬리넌의 미니어처 모델 '컬리넌 레플리카'를 공개했다고 밝혔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