팅크웨어, 사업용 차량 전용 3채널 블랙박스 '아이나비 B300' 출시

최영무 2019-02-2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팅크웨어㈜(Thinkware, 대표 이흥복)는 택시, 버스, 트럭 등 사업용 차량에 최적의 기능을 제공하는 3채널 블랙박스 '아이나비 B300'을 출시한다고 26일(화) 밝혔다.

'아이나비 B300'은 평소 주행거리 및 탑승자가 많은 사업용 차량에 필요한 기능을 갖춘 블랙박스다. 전방1296픽셀의 슈퍼 FHD, 후방 720픽셀을 구현하는 HD 카메라 외에도 실내 HD 화질의 적외선(IR) 카메라를 적용해 실내외 선명한 영상녹화가 가능하며 사용 용도에 따라 1채널에서 3채널로의 활용이 가능하다.

실내 적외선 카메라는 주행 시 발생되는 사고 등의 돌발상황에 대한 운전자 및 탑승자에 대한 영상확보가 가능하며, 택시에서 사용될 경우 빈차등 연동을 통한 실내 적외선-후방 카메라의 자동 전환도 가능하다.

주행시간이 긴 사업용 차량의 특성을 고려한 '주행 전용 녹화모드'도 적용됐다. 별도 설정을 통해 기존 적용되어 있는 주행/주차 녹화 메모리의 할당량을 조정하는 기능으로 주행모드 시 메모리 용량을 기존 보다 약 35% 증가시킬 수 있다. 단, '주행 전용 녹화모드' 설정 시 주차 녹화는 사용할 수 없다.

그 밖에도 '아이나비 B300'은 앞차 출발 알림, 전방 추돌 경보, 차선 이탈 경보 등을 탑재한 'ADAS(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 전원인가 후 3초 만에 영상녹화모드로 전환되는 '패스트 부트', 1초 2프레임 저장 기술로 메모리 저장용량을 높이는 '타임 랩스', 정기적 포맷이 필요 없는 '포맷 프리2.0', 차량 배터리가 설정된 전압 이하로 떨어질 경우 블랙박스 전원이 자동 차단되는 '배터리 방전 방지' 기능 등을 적용해 운전 중 편의성도 높였다.

팅크웨어는 "'아이나비 B300'은 사업용 차량 환경과 니즈를 파악해 운행에 최적화된 기능을 지원하는 블랙박스"라고 설명하며, "운전자 환경에 따라 멀티 채널을 활용해 최적화된 영상녹화 및 안전운전을 지원하는 제품으로 만족도 높은 제품이 될 것" 이라고 설명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람보르기니가(Automobili Lamborghini) 독일서 열리고 있는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에서 브랜드 최초의 하이브리드 슈퍼스포츠카 '시안(Sián) FKP 37' 를 공개하면서 페르디난드 피에히(Fer
현대자동차가 오는 28일 국내 체험형 자동차 테마파크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소재) 야외 특설 공연장에서 고객 대상 대규모 뮤직 페스티벌 '스테이지 X(STAGE X)'를 개최하며, 만 명
국내 직영 중고차 기업 K Car(케이카)는 여행가기 좋은 계절 가을을 맞아 '캠핑카로 떠나는 가을여행'을 주제로 성인남녀 284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캠핑카로 튜닝하고 싶은 차' 1위에 기아 카니
메르세데스-벤츠가 자사 EQ 브랜드의 지속 가능한 비전을 제시하는 컨셉트 카 '비전 EQS(VISION EQS)'를 10일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nternational Motor Show)'에서 세계 최초
랜드로버가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에서 재탄생한 올 뉴 디펜더 모델을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