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키아, 5G 구축 가속화 위한 'FWA 패스트마일 5G 게이트웨이' 출시

이은실 2019-02-2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노키아는 이동통신사업자들이 기존 LTE 망을 업그레이드 하여 새로운 FWA(고정 무선망; Fixed Wireless Access)의 신규 수익을 창출하고 5G 구축을 가속화할 수 있도록 '패스트마일 5G 게이트웨이(FastMile 5G Gateway)'를 선보였다. 이번에 새롭게 발표한 패스트마일 5G 게이트웨이는 이통사들이 LTE망을 업그레이드하는 데 사용하는 것과 동일한 6GHz 이하 5G를 사용하여 광범위한 FWA 커버리지 및 eMBB(enhanced mobile broadband)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이통사들이 성장하는 시장 세그먼트에서 수익을 창출할 수 있도록, 노키아의 패스트마일 5G 솔루션은 구축이 용이하고, 모바일 네트워크에 무선으로 연결할 수 있는 단일 인도어(single and indoor) 장비를 제공한다. 이 게이트웨이는 3GPP 컴플라이언트 5G NR(New Radio) 규격을 준용하여 기가비트 속도를 가정에 공급한다. 또, 캐리어 애그리게이션(carrier aggregation)을 통해 사용 가능한 최상의 4G 및 5G 신호를 사용하여 성능 및 안정성을 향상시킨다.

이 제품은 플러그 앤 플레이 솔루션으로, 설치가 간편하며, 시각 자료를 이용해 소비자가 집에서 최고의 성능을 얻을 수 있는 정확한 위치를 식별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노키아의 가정용 WiFi 솔루션과의 호환성으로 가정의 구석 구석에서 완벽한 초광대역 환경을 제공한다. 패스트마일 5G 게이트웨이는 업계 최고의11dBi게인 안테나(gain antenna)를 사용하여 실내 커버리지를 최대 2배, 다운링크 용량을 3배, 업링크 용량을 기존 제품 대비 5배까지 지원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이경준, 이하 경기혁신센터)는 오는 4월 16일까지 판교 제2테크노밸리에 위치한 '창업존' 입주 투자기업을 모집한다고 7일 밝혔다.
미국 쇼핑몰 아마존은 코로나19 영향으로 매해 진행했던 아마존 프라임데이(Amazon Prime Day) 행사를 연기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스타트업들은 현재 전례 없는 상황에 처해있으며, 그 어느 때보다 도움이 절실할 것이다.
스닥 상장사 다나와에서 운영하는 PC 전문 쇼핑몰 샵다나와는 2020년 1분기 조립 PC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32% 증가한 7만9000대를 기록했다고 7일 밝혔다.
화성시문화재단(대표이사 최형오) 생활문화센터 목공스튜디오가 시민참여형 사업의 하나로 전문성과 역량을 갖춘 시민이 목공 강사로 활동하는 를 모집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