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모토라드, 바이크 문화체험 공간 '카페 모토라드 합천' 오픈!

최상운 2019-02-2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BMW 그룹 코리아의 모터사이클 부문인 BMW 모토라드가 바이크 문화체험 공간인 '카페 모토라드(Café Motorrad) 합천'을 오픈했다.

'카페 모토라드'는 라이더와 남녀노소 모두를 위한 BMW 모토라드 최초의 브랜드 복합 문화 공간으로, 지난 2016년에 오픈한 '카페 모토라드 이천'에 이어 남부 지역의 모터사이클 문화와 인프라 확산을 위해 올해 경상남도 합천에 새롭게 문을 열게 됐다.

'카페 모토라드 합천'은 남부 지역의 주요 라이딩 경로에 위치해 라이더들에게는 휴식과 만남의 장소로, 일반 소비자들에게는 이색적인 브랜드 체험 공간으로 활용될 수 있는 곳이다. 연면적 530㎡, 지상 2층 규모의 넓고 쾌적한 휴식 공간과 다양한 볼거리, 고객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다.

브랜드 고유의 헤리티지 감성과 감각적인 인테리어 요소들이 어우러진 내부 공간에는 BMW R nineT, R nineT 어반 G/S, G 310 GS, R 80 G/S 등 BMW 모토라드의 다양한 모델이 전시되어 있으며, 라이더들은 이곳에서 라이딩 기어 건조기, 모터사이클 전용 주차장 등 라이더 편의를 위한 맞춤형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또한, 평소 모터사이클에 관심이 있는 일반 소비자들은 카페에 마련되어 있는 디저트, 음료 등을 즐기며 이곳에 전시된 모터사이클과 제품을 통해 BMW 모토라드의 역사와 문화를 경험할 수 있다.

'카페 모토라드 합천'은 영남권과 호남권을 잇는 남부 내륙 중심부에 자리하고 있어 높은 접근성과 편의성을 자랑한다. 특히, 추후 오픈 예정인 'BMW 모토라드 트레이닝 파크'와 5분 거리에 위치하고 있어 남부 지역 라이더들을 위한 최적의 주행 환경을 제공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차는 26일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오토웨이타워에서 홍석범 현대차 국내마케팅실장, 'TEAM HMC(Hyundai Motor Club)' 레이싱팀 김주현 단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현대차-TEAM HMC 후원 협
기아자동차㈜는 지난해 6월부터 시범적으로 운영해 온 신개념 모빌리티 서비스 '기아플렉스(KIAFLEX)'를 연장 운영한다고 밝혔다.
현대자동차가 26일 중형 SUV '더 뉴 싼타페'의 외장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현대자동차는 GS칼텍스와 함께 'H강동 수소충전소'의 설비 구축을 완료해 28일부터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27일 밝혔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는 27일 인천 영종도 BMW 드라이빙 센터에서 BMW 뉴 5시리즈와 뉴 6시리즈 그란 투리스모를 전세계 최초로 공개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