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피겐코리아, 베젤리스 화면·전면 지문인식 가능한 '갤럭시S10 시리즈 케이스' 출시!

최상운 2019-03-0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가 삼성전자의 신규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S10·10+·10e 출시를 맞아 디바이스를 안전하게 지켜줄 케이스 2종과 액정보호필름을 선보인다.

이번 갤럭시S10 시리즈는 '인피니티-O' 디스플레이와 전면 지문인식 등 최신기술이 적용됐다. 갤럭시 특유의 곡선형 액정에 보급형인 S10e를 제외하면 100만원을 넘는 가격대로 수리비에 대한 우려가 큰 편이기도 하다. 슈피겐은 이런 고객 니즈를 고려해 보호력을 극대화하면서도 기기 자체의 매력을 살려주는 액세서리 신제품을 출시했다.

먼저, 슈피겐이 세계 최초로 선보인 이중 레이어 케이스 '네오하이브리드NC'는 TPU 케이스에 상ž하단 PC소재 컬러 프레임을 결합한 제품이다. 충격에 취약한 모서리 부분은 슈피겐만의 3-step 쿠션 기술로 더욱 안전하게 보호해주며, 인체공학적으로 디자인된 측면 라운딩은 최상의 그립감을 선사한다.

컬러는 블랙, 화이트, 그린(S10e 제외)이며, 판매 가격은 갤럭시S10žS10e용 25,900원, 갤럭시S10+용 27,900원이다.

'울트라하이브리드'는 전세계 누적판매 700만개를 돌파한 슈피겐의 대표 스테디셀러로 갤럭시S10 시리즈 고유의 스타일을 그대로 보여주는 투명하고 슬림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모서리 4면을 보호하는 슈피겐 특허기술 '에어쿠션'을 적용했으며, 케이스 테두리를 디바이스보다 높게 설계해 충격 흡수는 물론 생활 스크래치로부터 기기를 더욱 효과적으로 지켜준다.

컬러는 크리스탈클리어와 매트블랙의 2가지로, 판매 가격은 갤럭시S10žS10e용 19,900원, 갤럭시S10+용 21,900원이다.

슈피겐은 이번 갤럭시S10 시리즈의 '인피니티-O' 디스플레이를 위한 액정필름도 선보인다. '풀커버 액정보호필름 네오플렉스HD'는 갤럭시 최초의 전면 지문인식을 문제 없이 사용할 수 있는 제품으로, 모서리까지 이어지는 화면 전체를 보호해주는 곡면 스크린 커버 형태로 제작됐다. 복원력이 뛰어난 프리미엄 TPU 소재를 사용해 생활 스크래치에도 강하다.

판매 가격은 갤럭시S10žS10e용 16,900원, 갤럭시S10+용 18,900원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MIK(Made in Korea) 2019 Conference & Networking 시즌3'가 지난 12월 3일(화) 양재동 더케이호텔 크리스탈볼륨에서 개최된 가운데, 1:1 프레스 피칭을 진행했으며 글로
캐논코리아 비즈니스 솔루션㈜(대표이사 김천주)이 신규 카트리지 등 다양한 사양을 업그레이드한 A4 흑백 고속레이저 '프린터 LBP320' 시리즈를 출시한다.
청류에프엔에스(대표 김정수)는 지난 27일 서울 임페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환경·에너지 대상'에서 수분과 분진을 동시에 제거하는 CCDF시스템으로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상을 수상했다.
문화재청과 담양군 주최로 인 문화재 인문학여행을 담양 추성창의기념관과 죽녹원 시가문화촌에서 1박2일(11월27일~28일) 진행하였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인공지능(AI) 기반의 스마트 조명(LED) 대중화 방안을 모색하는 포럼이 개최 되었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