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피겐코리아, 여행지 감성을 담은 신규 케이스 브랜드 '씨릴' 선보여

최상운 2019-03-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슈피겐코리아 씨릴 'DTLA 컬렉션' 제품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는 여행의 감성을 담은 신규 디자인 케이스 브랜드 '씨릴(CYRILL)'을 새롭게 선보인다고 11일 밝혔다.

씨릴은 '일상에 자유로움을 선사할 여행'을 콘셉트로, 우수한 보호력은 물론 전 세계 도시들의 아름다움에서 영감을 얻은 디자인을 선보이는 슈피겐코리아의 두 번째 스마트폰 케이스 브랜드다. 차갑고 심플한 슈피겐 스타일과 달리 다양한 소재와 장식을 적용해 케이스를 패션 아이템으로 여기는 여성들의 니즈를 적극 반영한 것이 특징이다.

이번에 처음 선보이는 씨릴 신제품은 3가지 컬렉션으로, 각각 LA와 뉴욕, 포틀랜드를 모티브로 디자인됐다. 먼저, 씨릴의 첫 시리즈인 'DTLA(DownTown LA)' 컬렉션은 LA를 생각하면 떠오르는 푸른 하늘과 핑크빛 노을, 화려하고 빈티지한 그라피티의 이미지를 화사한 색감으로 표현한 것이 특징이. 총 4종으로, 판매 가격은 애플 아이폰XS 기준 32,900원이다.

슈피겐코리아 씨릴 '포틀랜드 컬렉션' 제품

포틀랜드의 광활한 대자연을 표현한 '포틀랜드(Portland)' 컬렉션은 다양한 채도의 그린 컬러를 바탕으로 포틀랜드의 상징인 수사슴 사인과 다양한 식물들이 수놓아진 3가지 스타일로 구성됐다. 빌딩숲으로 가득한 도시의 느낌을 담은 '뉴욕(New York)' 컬렉션은 세련되고 클래식한 뉴욕의 감성을 글렌체크 패턴에 담아냈으며, 블랙·브라운 컬러와 캘리그라피 디테일이 돋보이는 3종으로 구성됐다. 판매 가격은 모두 애플 아이폰XS 기준 32,900원이다.

슈피겐코리아 국봉환 국내사업본부장은 "그 동안 슈피겐의 우수한 기술력과 감성적인 디자인이 접목된 제품을 찾는 고객들이 많아 새로운 콘셉트의 디자인 케이스 브랜드 '씨릴'을 선보이게 됐다"라며, "주요 타깃층이었던 30대 남성에서 20대 초반의 젊은층과 여성분들까지 소비자층이 넓어진 만큼 앞으로 더 많은 고객들이 만족하실 수 있는 제품을 선보여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슈피겐코리아는 신규 브랜드 '씨릴' 론칭을 기념해 20일(수)까지 'SNS 론칭 이벤트'를 진행한다. 여행지에서 촬영한 사진 또는 영상을 이와 잘 어울리는 씨릴 제품 이미지와 함께 인스타그램에 업로드하면 추첨을 통해 10명에게 여행지에서 활용할 수 있는 삼각대 셀카봉 '슈피겐 S540W'를 증정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기업 특히 중소기업이 성장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부분들을 챙겨야 한다. 그러나 웬만한 대기업이 아니고서는 스스로가 해결하기 힘들다.
26일 현재, 200개국에서 45만4396명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에 감염됐으며 경제, 무역, 교통, 컨벤션, 관광 분야가 타격을 입고 있다. 오는 6월 2일 개최 예정이었던 대만 국제컴퓨터
생활건강가전 전문기업 한테크생활건강(대표 윤진수)은 국내 1위의 냉장·냉동시스템 전문기업인 캐리어냉장(회장 강성희)이 운영하는 프랑스 정통 와인셀러 브랜드 '유로까브(EUROCAVE)'의 새로운 제품 라인업 3종(3
독일 프리미엄 필기구 브랜드 라미(LAMY)에서 2020 신제품 '알스타 투어멀린(AL-star turmaline)'과 라미페이퍼, 잉크 2종을 출시했다.
로보틱 프로세스 자동화(Robotic Process Automation, 이하 RPA) 글로벌 1위 기업 오토메이션애니웨어(Automation Anywhere)는 한국항공우주산업(Korea Aerospace Indu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