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피겐코리아, 여행지 감성을 담은 신규 케이스 브랜드 '씨릴' 선보여

최상운 2019-03-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슈피겐코리아 씨릴 'DTLA 컬렉션' 제품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는 여행의 감성을 담은 신규 디자인 케이스 브랜드 '씨릴(CYRILL)'을 새롭게 선보인다고 11일 밝혔다.

씨릴은 '일상에 자유로움을 선사할 여행'을 콘셉트로, 우수한 보호력은 물론 전 세계 도시들의 아름다움에서 영감을 얻은 디자인을 선보이는 슈피겐코리아의 두 번째 스마트폰 케이스 브랜드다. 차갑고 심플한 슈피겐 스타일과 달리 다양한 소재와 장식을 적용해 케이스를 패션 아이템으로 여기는 여성들의 니즈를 적극 반영한 것이 특징이다.

이번에 처음 선보이는 씨릴 신제품은 3가지 컬렉션으로, 각각 LA와 뉴욕, 포틀랜드를 모티브로 디자인됐다. 먼저, 씨릴의 첫 시리즈인 'DTLA(DownTown LA)' 컬렉션은 LA를 생각하면 떠오르는 푸른 하늘과 핑크빛 노을, 화려하고 빈티지한 그라피티의 이미지를 화사한 색감으로 표현한 것이 특징이. 총 4종으로, 판매 가격은 애플 아이폰XS 기준 32,900원이다.

슈피겐코리아 씨릴 '포틀랜드 컬렉션' 제품

포틀랜드의 광활한 대자연을 표현한 '포틀랜드(Portland)' 컬렉션은 다양한 채도의 그린 컬러를 바탕으로 포틀랜드의 상징인 수사슴 사인과 다양한 식물들이 수놓아진 3가지 스타일로 구성됐다. 빌딩숲으로 가득한 도시의 느낌을 담은 '뉴욕(New York)' 컬렉션은 세련되고 클래식한 뉴욕의 감성을 글렌체크 패턴에 담아냈으며, 블랙·브라운 컬러와 캘리그라피 디테일이 돋보이는 3종으로 구성됐다. 판매 가격은 모두 애플 아이폰XS 기준 32,900원이다.

슈피겐코리아 국봉환 국내사업본부장은 "그 동안 슈피겐의 우수한 기술력과 감성적인 디자인이 접목된 제품을 찾는 고객들이 많아 새로운 콘셉트의 디자인 케이스 브랜드 '씨릴'을 선보이게 됐다"라며, "주요 타깃층이었던 30대 남성에서 20대 초반의 젊은층과 여성분들까지 소비자층이 넓어진 만큼 앞으로 더 많은 고객들이 만족하실 수 있는 제품을 선보여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슈피겐코리아는 신규 브랜드 '씨릴' 론칭을 기념해 20일(수)까지 'SNS 론칭 이벤트'를 진행한다. 여행지에서 촬영한 사진 또는 영상을 이와 잘 어울리는 씨릴 제품 이미지와 함께 인스타그램에 업로드하면 추첨을 통해 10명에게 여행지에서 활용할 수 있는 삼각대 셀카봉 '슈피겐 S540W'를 증정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사단법인 한국MICE협회가 주최 및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 한국관광공사, 서울시, 서울관광재단, 코엑스, 울산광역시, 울산도시공사 등이 후원하는 '2020 아태 마이스 비즈니스 페스티벌'이 다가오는 2월 27일(목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는 삼성 갤럭시S20 시리즈 출시를 기념해 국내 식품 전문업체 오뚜기와 함께 '갤럭시S20 시리즈 오뚜기 컬래버 패키지'를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ID Capital가 주최하는 Future Food Asia 2020 대회가 오는6월 2~3일 싱가폴에서 개최된다.
블록체인 기술 전문 기업인 블로코(대표 김원범)는 데이터 기반 비즈니스의 성장을 돕는 분산형 신원증명(DID)의 역할을 소개하는 보고서인 '데이터. '생산' 중심의 경제지표를 다시 쓰다'를 발표했다.
에몬스가구(회장 김경수)의 '헬렌20 식탁'이 에이빙뉴스가 주최한 올해의 제품 중 가구부문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