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피겐코리아, 여행지 감성을 담은 신규 케이스 브랜드 '씨릴' 선보여

최상운 2019-03-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슈피겐코리아 씨릴 'DTLA 컬렉션' 제품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는 여행의 감성을 담은 신규 디자인 케이스 브랜드 '씨릴(CYRILL)'을 새롭게 선보인다고 11일 밝혔다.

씨릴은 '일상에 자유로움을 선사할 여행'을 콘셉트로, 우수한 보호력은 물론 전 세계 도시들의 아름다움에서 영감을 얻은 디자인을 선보이는 슈피겐코리아의 두 번째 스마트폰 케이스 브랜드다. 차갑고 심플한 슈피겐 스타일과 달리 다양한 소재와 장식을 적용해 케이스를 패션 아이템으로 여기는 여성들의 니즈를 적극 반영한 것이 특징이다.

이번에 처음 선보이는 씨릴 신제품은 3가지 컬렉션으로, 각각 LA와 뉴욕, 포틀랜드를 모티브로 디자인됐다. 먼저, 씨릴의 첫 시리즈인 'DTLA(DownTown LA)' 컬렉션은 LA를 생각하면 떠오르는 푸른 하늘과 핑크빛 노을, 화려하고 빈티지한 그라피티의 이미지를 화사한 색감으로 표현한 것이 특징이. 총 4종으로, 판매 가격은 애플 아이폰XS 기준 32,900원이다.

슈피겐코리아 씨릴 '포틀랜드 컬렉션' 제품

포틀랜드의 광활한 대자연을 표현한 '포틀랜드(Portland)' 컬렉션은 다양한 채도의 그린 컬러를 바탕으로 포틀랜드의 상징인 수사슴 사인과 다양한 식물들이 수놓아진 3가지 스타일로 구성됐다. 빌딩숲으로 가득한 도시의 느낌을 담은 '뉴욕(New York)' 컬렉션은 세련되고 클래식한 뉴욕의 감성을 글렌체크 패턴에 담아냈으며, 블랙·브라운 컬러와 캘리그라피 디테일이 돋보이는 3종으로 구성됐다. 판매 가격은 모두 애플 아이폰XS 기준 32,900원이다.

슈피겐코리아 국봉환 국내사업본부장은 "그 동안 슈피겐의 우수한 기술력과 감성적인 디자인이 접목된 제품을 찾는 고객들이 많아 새로운 콘셉트의 디자인 케이스 브랜드 '씨릴'을 선보이게 됐다"라며, "주요 타깃층이었던 30대 남성에서 20대 초반의 젊은층과 여성분들까지 소비자층이 넓어진 만큼 앞으로 더 많은 고객들이 만족하실 수 있는 제품을 선보여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슈피겐코리아는 신규 브랜드 '씨릴' 론칭을 기념해 20일(수)까지 'SNS 론칭 이벤트'를 진행한다. 여행지에서 촬영한 사진 또는 영상을 이와 잘 어울리는 씨릴 제품 이미지와 함께 인스타그램에 업로드하면 추첨을 통해 10명에게 여행지에서 활용할 수 있는 삼각대 셀카봉 '슈피겐 S540W'를 증정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인솔라는 토론토 환경 보호 당국과 손잡고 기후 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지속 가능 에너지 개발에 힘쓴다고 밝혔다.
한국아트앤컷디자인협회(KADA)와 그램벌룬이 토퍼창업 및 풍선창업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아론비행선박산업㈜은 지난 3월31일 한국선급으로부터 국내 최초로 수면비행선박(위그선) 선급증서를 발급받았다고 2일 밝혔다.
인텔 공인 대리점인 피씨디렉트(대표 서대식), 인텍앤컴퍼니(대표 서정욱), 코잇(대표 손창조) 등 3사는 '가장 특별한 DIY PC, 인텔 코어 프로세서 구매 & 퀴즈 이벤트'를 5월 7일까지 진행한다.
간판 비교견적 플랫폼 1위 간판다이렉트가 견적 신청 금액 40억원, 견적신청 건수 2000건을 돌파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