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2019 볼트EV' 고객인도 시작… 물량 확보로 출고 시점 앞당겨!

최상운 2019-03-1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쉐보레(Chevrolet)가 14일부터 2019년형 볼트 EV (Bolt EV)의 국내 고객 인도를 시작한다.

긴 주행거리와 합리적인 가격으로 국내 장거리 전기차 시대를 연 쉐보레 볼트 EV는 지난 2년 연속 계약 당일 완판 기록을 세우며 국내 고객들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받았다. 쉐보레는 올해 국내 전기차 고객에 대한 안정적인 제품 공급을 위해, 지난해보다 훨씬 늘어난 물량을 확보하고 최대한 출고 시점을 앞당겼다.

볼트EV는 전기차 전용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고강성 경량 차체에 60kWh 대용량 리튬-이온 배터리 시스템과 고성능 싱글 모터 전동 드라이브 유닛을 탑재해 204마력의 최대출력과 36.7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한다.

볼트 EV는 383km의 1회 충전 주행거리에 더해, 스티어링 휠 후면의 패들 스위치를 통해 운전자가 간단하게 회생 에너지 생성을 제어할 수 있는 온 디맨드 리젠 시스템(Regen on Demand™), 가속 페달만으로 가감속을 조절하여 브레이크 페달 조작 없이 주행이 가능한 원페달 드라이빙(One-pedal Driving) 등 고객이 손쉽게 사용할 수 있는 회생제동 시스템을 적용해 실주행거리를 더 늘릴 수 있다. 볼트EV 출시 당시 서울에서 제주까지 1회 충전만으로 500km에 이르는 주행에 성공해 인증거리보다 긴 실주행거리를 증명한 바 있다.

한편, 볼트 EV는 북미 시장 출시와 동시에 2017 북미 올해의 차(North America Car Of The Year), 2017 그린카 오브 더 이어(Green Car Of The Year), 미국 모터트렌드 2017 올해의 차(Car Of The Year) 등 권위 있는 상을 차례로 수상하며 우수성을 세계적으로 인정받았으며, 한국자동차기자협회 선정 2018 올해의 친환경차,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 선정 2018 올해의 친환경차, 2018 대한민국 그린카 어워드 그린 디자인, 중앙일보 2018 올해의 차 에코 부문 등 국내 친환경차 시상을 휩쓸었다.

2019년형 볼트EV의 국내 판매 가격은 LT 4,593만 원, LT 디럭스 4,693만 원, 프리미어 4,814만 원이다. 볼트 EV는 차량 성능에 따라 차등 지급되는 국고 보조금 최대금액인 900만 원을 지원되며, 지자체별 보조금으로 최소 450만 원에서 최대 1,000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차가 '신형 쏘나타'를 출시하고 본격 판매에 돌입한다.
소형차 브랜드 MINI가 오는 4월 개막하는 2019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에서 MINI 차종만의 레이싱 대회인 'MINI 챌린지 코리아'(MINI Challenge Korea)를 공식 출범한다.
르노삼성, 2019 서울모터쇼서 공개할 'XM3 인스파이어' 쇼카 이미지 공개!
볼보자동차가 3월 20일(현지시각) 자동차 안전 역사에 있어 가장 핵심 기술로 손꼽히는 3점식 안전벨트 개발 60주년을 기념해, 교통안전 관련 정보와 지식을 사회와 공유하는 '프로젝트 E.V.A.(Equal Vehi
㈜불스원은 차량 실내 각종 냄새 제거에 효과적인 차량용 탈취제 '살라딘 강력탈취캡슐' 3종을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국민보건 향상과 의학술 발전 및 의료, 병원 관련산업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