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MES 2019]실펌/ 스칼렛, 마이크로 니들이 피부를 생동감 있게~

최윤호 2019-03-1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마이크로 니들 전문기업 비올, 3월 14~17일 코엑스 KIMES에 주력제품 전시

RF 마이크로 니들링의 대표업체 비올이 3월 14~17일 코엑스에서 열린 KIMES 2019에 참여했다.

RF 마이크로 니들링 장비를 제작 판매하는 비올은 3월 14일(목)부터 17일(일)까지 삼성동 코엑스(COEX)에서 열리는 '제35회 국제의료기기&병원설비전시회(이하 KIMES 2019)'에 참가해 '실펌'과 '스칼렛(한국시장명 발레리나)'로 대표되는 니들링 제품들을 전시했다.

비올의 마이크로 니들 기술이 실현된 제품들.

고주파의 마이크로 니들을 피부에 삽입해 피부의 상태를 개선하는 니들링 기기들을 생산하는 비올은, 순수 국내기술로 제품을 만들고 있다.

해외에서 '스칼렛'이라는 이름으로 알려진 '발레리나'는 피부 속에 들어간 마이크로 니들의 고주파에너지가 피부를 응고시키는 제품이다.

마이크로 니들이 침투하여 치료가 가능하다.

'실펌'과 '스칼렛'의 작동원리를 설명해 주고 있는 전시회 부스 장식.

비올의 마이크로 니들 제품들을 설명하는 라종주 대표는 "우리 제품들인 '실펌'과 '스칼렛'이 명품 브랜드로 자리잡을 수 있을 때까지 연구 개발 홍보를 열심히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KIMES는 1980년 첫 회를 시작으로 한국 의료산업 발전과 함께 꾸준히 성장해 온 한국 최대 의료기기 및 병원 설비 전문 전시회다. 현재 국내 의료산업은 의료 정보시스템, 초음파검사기, 영상 의학 장비, 로봇 의료, AI, 재활 의약 등 기술집약적 첨단산업으로 변모했다. KIMES는 이러한 한국 의료산업의 선진화에 일조하면서 세계적인 수준의 의료전문 전시회로 발돋움하고 있다. 참가사들은 이번 전시회에서 첨단병원시설, IT기술과 접목된 의료정보 시스템, 신속한 환자수송을 위한 자동차 산업 등 의료 산업 분야의 신기술, 신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영상 설명: 'KIMES 2019' 현장스케치)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안경을 쓰고 있는 사람이 코로나19에 감염될 확률이 5배 낮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유기농 후추의 명가 '상떼피아'로 친숙한 (주)앤스상떼(대표 이인태)에서 국내 최초로 선보인 유기농 후추차가 차( 茶) 문화에 신선한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국내 페이스쉴드 브랜드 에스뷰 관계자는 "마스크는 비말을 효과적으로 차단하여, 타인을 향한 코로나 감염 예방에 아주 효과적인 제품이지만, 눈이 노출되어 점막을 통한 감염에 취약하다는 단점이 있다.
㈜불스원은 실내용 살균소독제 호클러를 '불스원 살균소독水'로 상품명과 패키지를 변경하여 리뉴얼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마데카솔 병풀추출물, 프랑스산 PDRN, 탄력케어, 이중 기능성(미백, 주름개선), 수분공급등 팔방미인의 기능성 화장품 쥬리아 오피에르 타임리버싱 골드크림 뉴제너레이션이 출시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