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안, '솔로' 유모차 전용 캡슐 방풍커버 출시

신두영 2019-03-2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연일 미세먼지가 기승인 가운데 황사까지 이어지면서 봄철 아이 건강에 빨간 불이 켜졌다. 유모차는 야외에서 사용하는 유아용품인 만큼 미세먼지와 함께 봄철 황사에 대한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

대한민국 대표 유아용품 브랜드 리안(RYAN)은 미세먼지와 찬바람을 차단해 안전하게 아이를 보호할 수 있는 국민 유모차 솔로 전용 캡슐 방풍커버를 출시했다.

솔로 전용으로 출시된 캡슐 방풍커버는 4계절 미세먼지를 차단해주는 효과와 함께 여전히 매서운 바람이 부는 요즘, 찬바람으로부터 아이를 완벽하게 보호해준다. 일반 방풍커버의 좁은 시야 공간으로 아이들이 불편해한 점을 와이드한 창으로 개선, 넓어진 시야로 아이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한다.

여기에 탈부착이 용이하도록 S고리 밴드를 적용해 유모차에 완벽히 고정할 수 있도록 했다. 이를통해 유모차 전체에 캡슐 방풍커버가 씌워져 미세먼지가 유입될 수 있는 공간을 막아주며 이와 함께 고급 멜란지 원단을 사용해 디자인까지 더욱 스타일리쉬해졌다.

솔로는 디럭스 유모차의 안전성에 휴대용 유모차의 편의성을 동시에 갖추며 국민 유모차로 꾸준히 사랑받고 있는 리안의 대표 상품이다. 절충형 유모차임에도 등받이 각도를 175도까지 4단계로 조절 가능하며, 특히 신생아들이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신생아 패드가 탑재되어 있어 요람모드로 사용할 수 있어 신생아부터 안전한 야외활동이 가능하다.

특히 올해 업그레이된 솔로는 핸들링을 강화, 어떠한 노면 상태에서도 부드러운 핸들링을 느낄 수 있으며 '4바퀴 독립 서스펜션'이 적용되어 충격을 분산시켜 아이가 느끼는 흔들림을 최소화했다. 대세 절충형 유모차답게 유모차를 접는 데 단 1초밖에 걸리지 않는 '원터치 퀵폴딩 시스템' 역시 솔로만의 강점이다.

유아용픔 전문기업 ㈜에이원의 리안 브랜드 담당자는 "미세먼지가 심한 날은 야외활동을 자제하는 것이 좋지만, 어린이집 등하원을 비롯해 불가피하게 바깥활동을 해야 할 때는 미세먼지의 유입을 막아줘야 한다"며 "국민 유모차 솔로 전용 캡슐 방풍 커버를 통해 솔로의 안정감과 편리함에 더불어 스타일리쉬하고 안전한 야외활동을 책임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리안은 30년 넘게 축적된 유아용품의 전문성과 자체 기술력으로 개발된 대한민국 대표 유아용품 브랜드다. 31만 소비자가 선정하는 2019 퍼스트브랜드대상과 포브스가 주관한 2019 최고의 브랜드 대상 유모차 부문 대상을 수상하며 대한민국 No 1. 유모차 브랜드로서의 위상을 공고히 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리안이 프리미엄 라인의 디럭스 유모차 '베가'를 14일 공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뉴나가 JTBC 금토드라마 '멜로가 체질' 공식 협찬을 기념해 특별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조이는 'The Best Price' 이벤트를 시행한다고 발표했다.
'리안'이 국민 유모차 '솔로LX' '제트블랙' 컬러 출시를 앞두고 사전 예약을 실시한다.
휴대용 유모차 시장에 새로운 현상이 보이기 시작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