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엔카닷컴, 중고차 시장에서 인기 높은 전기차는?

최상운 2019-03-2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SK엔카 직영 온라인 플랫폼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최근 전기차 거래현황을 조사한 결과 월별 등록대수가 지난 12월 155대에서 올해 1월 230대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중 등록대수가 가장 많은 모델은 현대 아이오닉 일렉트릭이다.

3월 기준 등록대수가 가장 많은 전기차 모델은 2016년식 현대 아이오닉 일렉트릭으로 Q 등급의 경우 1,880만 원~2,680만 원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같은 준중형급 전기차인 르노삼성 SM3 Z.E. RE의 매물가는 1,150만원~1,400만원, 소형 기아 쏘울 EV는 1,560만 원~1,850만 원이다.

잔존가치도 아이오닉 일렉트릭이 가장 높았다. 2016년식 기준 아이오닉 일렉트릭 Q의 잔가율은 72%로 동급 가솔린 모델보다 높았다. 같은 연식 아반떼 가솔린 모델의 잔가율은 67%다. 이 밖에 최근 신형 모델이 출시된 쏘울 EV의 잔가율은 61%, SM3 Z.E. RE의 잔가율은 48%다. (전기차 잔가율은 2016년 정부보조금을 뺀 신차값 대비 최저가로 산출)

1회 충전으로 380km 이상 갈 수 있는 최신 연식의 전기차도 있다. 2018년식 현대 코나 일렉트릭, 기아 니로 EV, 쉐보레 볼트 EV가 매물로 나와 있으며, 가격은 최저가 기준으로 코나 일렉트릭이 3,490만 원, 니로 EV가 3,600만 원, 볼트 EV가 2,200만 원이다.

박홍규 SK엔카닷컴 사업총괄본부장은 "국내 전기차 시장이 커짐에 따라 중고차 거래 역시 계속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SK엔카는 지난 10월 국내 최초로 전기차 전문 웹사이트 'EV포스트'를 개설하고 소비자에게 전기차에 관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라며 "전체 등록대수에서 전기차가 차지하는 비중이 크지는 않지만 큰 폭으로 성장하고 있는 만큼 앞으로 EV포스트를 통해 전기차 구매까지 가능하도록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벤틀리모터스코리아는 럭셔리 SUV 벤테이가에 트윈터보 가솔린 V8 엔진을 탑재한 '벤틀리 벤테이가 V8' 모델의 국내 인도를 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시트로엥(CITROËN)은 11일, 이동 중 편안함을 위해 개발된 특수안경 '씨트로엥(SEETROËN)'을 클라우드펀딩 사이트 와디즈에서 선공개한다고 밝혔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가 럭셔리 스포츠카 뉴 8시리즈를 국내 공식 출시했다.
기아자동차가 오는 12월 출시를 앞둔 3세대 K5의 외장 디자인을 공개했다.
현대·기아자동차는 지난 11월 6일부터 8일까지 경기도 화성시에 위치한 현대·기아차 남양연구소에서 ▲협력사 신기술 및 스타트업 우수기술 전시 ▲R&D 우수 협력사 포상 ▲글로벌 완성차 비교 전시 등 다양한 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