쿤, 스토리지 겸용 스툴형 의자 '앉으면 의자박스' 출시

신두영 2010-04-0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SEOUL, Korea (AVING) -- <Visual News> 최근 국내에 출시되고 있는 유아동용 가구는 일반 가구를 유아의 몸 크기에 맞게 줄여 놓은 단순 기능의 가구가 아닌 아이의 학습능력과 감수성까지 고려해 디자인한 기능성 가구들이 많다.

이와 관련해, 가구디자인 전문기업 쿤(KooN, 대표 조아라, www.koondesign.com)은 이동성과 공간 활용도를 높인 스툴형 의자 '앉으면 의자박스(Just sit box)'를 소개했다.

이 의자는 박스모형의 스툴의자 안에 또 하나의 의자가 들어 있어, 2개의 스툴로 사용하면서 동시에 토이박스나 도서 수납함 등 다양한 수납용도로 활용할 수 있는 스토리지 겸용 의자세트로, 이동성과 공간 활용도를 높인 것이 특징이다.

'앉으면 의자박스'는 평소에 주변에서 흔히 눈에 띄는 단순한 박스들도 사용하는 사람의 의도에 따라 '앉는다'는 기능을 갖춘 하나의 의자가 될 수 있다는 의미에서 지어진 이름이다. 박스 면에 그려진 도안은 직육면체의 박스에 의자라는 의미를 부여하고, 도안대로 만들어진 또 하나의 스툴의자와 연결고리가 된다.

회사 관계자는 "쿤의 모든 가구 디자인은 'FUN & FUNCTION'이라는 콘셉트로 단순히 실용성과 심미성에 그치지 않고 아이들이 제품을 사용하면서 느끼는 감각적인 즐거움과 재미까지 고려한 디자인을 추구한다"고 설명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