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라렌, 오는 5월 공개 앞둔 룰-브레이킹 '그랜드 투어러'는 어떤 모습?

최상운 2019-04-12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맥라렌의 공식 수입원인 맥라렌 서울(기흥인터내셔널)이 룰-브레이킹 '그랜드 투어러'의 공개를 앞두고 차체 패널이 제거된 차량 실루엣을 공개했다.

숫자가 적혀있는 위장막은 아직까지 베일에 가려진 맥라렌의 이 새로운 모델이 깨부술 GT카에 대한 확립된 규칙의 수를 상징한다. '그랜드 투어러'임에도 불구, 맥라렌의 특장점인 경량의 차체를 기반으로 설계된 이 모델이 '그랜드 투어러' 시장에 가져올 반향이 기대되는 부분이다.

맥라렌 '그랜드 투어러'는 다가오는 5월 풀 이미지가 전세계적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맥라렌의 '그랜드 투어러'는 이미 전 세계의 덥고 추운 기후에서 수천 마일을 달리는 광범위한 평가 프로그램을 경험했다. 변장을 위해 장착한 차체 패널이 소음을 유발함에도 불구하고 뛰어난 안락함을 선사하며 장거리를 커버할 수 있는 자신의 능력을 증명해 왔다. 이제 위장용 패널을 제거한 '그랜드 투어러'는 차체에 완벽하게 밀착시킨 특수 래핑을 적용함으로써 프로그램의 마지막 단계에 진입할 수 있게 되었다. 개발팀은 스페인 바르셀로나 가까이에 있는 맥라렌 개발 기지에서 영국 워킹에 위치한 맥라렌 테크놀로지 센터까지 돌아가는 1,000마일(1600km)의 주행이 포함된 추가 검증 테스트를 실시할 계획이다. 안락한 장거리 주행의 확실한 검증을 위해 이 테스트에서는 흔한 장거리 여행의 경우처럼 2명의 탑승자와 함께 짐을 가득 싣고 달릴 예정이다.

맥라렌 오토모티브의 CEO마이크 플루이트(Mike Flewitt)는 지난달 제89회 제네바 모터쇼의 기자 간담회에서 맥라렌 '그랜드 투어러'를 발표했다. 그는 "맥라렌 오토모티브의 비즈니스 플랜인 'Track25' 따라 출시될 이 네 번째 모델은 대륙 횡단의 역량을 지닌 V8 트윈터보 엔진이 뿜어내는 뛰어난 성능에 기존 럭셔리 그랜드 투어러 세그먼트에서 결코 경험할 수 없었던 수준의 민첩성이 결합된 모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맥라렌의 '그랜드 투어러'는 작년 공개되며 업계를 놀라게 한 바 있는 맥라렌의 새로운 얼티밋 시리즈이자, 세계 최초의 하이퍼-GT카인 스피드테일과 DNA를 공유하는 유일한 모델이며, 기존 맥라렌 프로덕트 세그먼트에 포함되지 않는 모델로 독자적인 영역을 구축하게 될 것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쉐보레(Chevrolet)는 카카오와 함께 간편하고 안전하게 트래버스를 경험할 수 있는 '트래버스 카카오 시승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는 관계당국의 리콜 승인을 획득함에 따라, 오는 6월 1일부터 선제적 조치의 일환으로 아우디 A6 45 TFSI 차종에 대한 리콜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가족들과 함께 타고 싶은 패밀리카'를 묻는 설문 조사를 실시한 결과 국산차는 현대 팰리세이드, 수입차는 BMW X6가 가장 많은 선택을 받았다.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는 29일 첫 백화점 매장인 '슈피겐 롯데백화점 영등포 직영점'을 새롭게 오픈한다고 밝혔다.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Automobili Lamborghini)가 레고 그룹(LEGO)과 제휴해 하이브리드 슈퍼카 "시안 FKP 37(Sián FKP 37)"을 1:8 스케일의 레고 모델로 구현한 "레고® 테크닉 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