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킨, 최대 50% 더 빠르게 충전 가능한 '라이트닝 케이블' 선보여!

최상운 2019-04-3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벨킨이 BOOST↑CHARGE™ USB-C™ to 라이트닝 및 DuraTek™ Plus 등 프리미엄 케이블 4종을 새롭게 선보인다.

BOOST↑CHARGE™ USB-C™ to 라이트닝 케이블은 최신 고속 충전 표준인 USB-PD (USB Power Delivery)를 지원, 18W 이상의 전력을 전달하는 USB-C 파워 어댑터를 사용할 경우 아이폰8 이후 제품들을 30분 이내에 최대 50%까지 빠르게 충전할 수 있다.

아이폰, 아이패드 등 애플 성능 기준에 부합하는 MFi(Made For iPhone) 인증을 받았으며, 라이트닝 및 USB-C타입을 지원하는 모든 기기와 호환해 광범위한 호환성을 자랑한다.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90cm 길이의 타사 제품보다 약 30cm 긴 1.2m의 길이로 차 안, 사무실, 기타 공간에서 보다 자유롭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DuraTek™ Plus 케이블 3종은 알루미늄 회로 보드 케이스, 아라미드 섬유 강화 도체, 유연한 단열재 사용 등 업그레이드 된 내구성 기술을 접목, 케이블 내 안팎을 강화하여 자사 표준 케이블 제품과 비교하여 10배 더 강력한 내구성*을 자랑한다. 1.2m의 넉넉한 길이로 출시되었으며, 이를 정리할 수 있는 별도의 가죽 스트랩을 제공해 긴 케이블 선도 엉키지 않고 깔끔하게 사용할 수 있다. 라이트닝 to USB-A 타입, USB-C to USB-A 타입, 라이트닝 to USB-C타입 총 3종으로 출시해 기종에 맞춰 선택할 수 있다.

BOOST↑CHARGE™ USB-C™ to 라이트닝 케이블의 소비자 가격은 2만 2,900원이며, DuraTek™ Plus 케이블 2종(라이트닝 to USB-A, USB-C to USB-A 타입)의 소비자 가격은 2만 9,900원이다. DuraTek™ Plus 라이트닝 to USB-C 타입 케이블 가격은 3만 2,900원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청류에프엔에스(대표 김정수)는 지난 27일 서울 임페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환경·에너지 대상'에서 수분과 분진을 동시에 제거하는 CCDF시스템으로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상을 수상했다.
문화재청과 담양군 주최로 인 문화재 인문학여행을 담양 추성창의기념관과 죽녹원 시가문화촌에서 1박2일(11월27일~28일) 진행하였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인공지능(AI) 기반의 스마트 조명(LED) 대중화 방안을 모색하는 포럼이 개최 되었다.
'지식재산거래'는 4차산업혁명 시대를 맞은 중소기업들에게 실제적인 성장의 발판이 되고 있다. 이러한 시점에서, 망 분리 듀얼 pc를 제조하고 있는 '컴트리'는 지식재산거래 지원사업에 참여해, 우수사례 기업으로 선정됐
'지식재산거래'는 4차산업혁명 시대를 맞은 중소기업들에게 실제적인 성장의 발판이 되고 있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