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VEX 2019] '한중 환경기업 기술협력교류회', 국내 중소기업 해외 판로 개척 도와

이은실 2019-05-1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제41회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이하, ENVEX 2019)'이 5월 15일(수)부터 5월 17일(금)까지 삼성동 코엑스(COEX)에서 열리는 가운데 '한중 환경기업 기술협력교류회'가 개최됐다.

국내 중소기업들의 해외 판로 개척을 위해 진행된 '한중 환경기업 기술협력교류회'는 15일 오후 1시 30분부터 4시 30분까지 코엑스 컨퍼런스룸 308호에서 열렸다.

한편, 올해 41회째를 맞은 'ENVEX(엔벡스) 2019'는 국내 환경기업의 해외판로와 내수시장 개척을 위해 해마다 비즈니스 장을 열어온 바 있다. 특히, 올해부터는 국제전시연합회(UFI)로부터 국제전시인증을 받아 국제적인 공신력과 글로벌 경쟁력이 확보된 상태다.

현재 전시장에는 중국, 일본, 유럽 등 19개국 240여 기업이 참가한 상태며 환경기술 및 그린에너지 분야의 기술과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또한, '제13회 한중 환경기업 기술협력 교류회'를 비롯, '발전사 환경기계 장비구매 상담회', '세미나' 등 다양한 부대행사들로 다채롭고 유익한 자리를 만들어나가고 있다.

→ '제41회 국제환경산업기술 & 그린에너지전' 뉴스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베트남 기업 'SHIP60'은 11월 27일 코엑스 3층 컨퍼런스룸 E에서 열린 '한-아세안 IP-T&T Fair 2019'에 참석해 E-커머스 플랫폼 솔루션을 선보였다.
해외 기업 'PETO'가 11월 27일 코엑스 3층 컨퍼런스룸 E에서 열린 '한-아세안 IP-T&T Fair 2019'에 참석해 투자자와 파트너를 찾아나섰다.
한국발명진흥회 상근부회장은 11월 27일 코엑스 3층 컨퍼런스룸 E에서 열린 '한-아세안 IP-T&T Fair 2019'에 참석해 인터뷰를 진행했다.
한.헝 수교 30주년을 기념하여 헝가리 문화원이 대한민국 서울에 최초로 설립된다.
아쉬웠던 2019년을 보내며 이어폰샵(Earphoneshop, 대표 우양기)에서는 지난 1년 동안 고객들의 반응이 가장 뜨거웠던 TOP5 이벤트를 모아 Adieu 2019 '아쉬워서 다시 한번' 이라는 타이틀을 가지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