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국산 SUV 최초 후석 엔터테인먼트 시스템 적용한 '2019 싼타페' 출시!

최상운 2019-05-1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자동차㈜는 크롬 라디에이터 그릴을 전 트림에 기본화하고 후측방 모니터, 후석 취침 모드 등을 적용해 상품성을 높인 '2019 싼타페'를 15일(수)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2019 싼타페는 기존 상위 트림에만 적용했던 크롬 소재의 ▲라디에이터 그릴 및 그릴 상단 가니쉬 ▲ 도어 핸들 및 도어 하단 가니쉬 ▲리어 범퍼 가니쉬 등을 모든 트림에 기본화해 외관의 고급감을 높였다.

최상위 트림 '인스퍼레이션'에는 반광 크롬 아웃사이드 미러 커버 및 반펀칭 스티어링휠로 내ᆞ외관의 특별함을 더했으며 이중접합 차음유리를 1, 2열 모두 적용해 실내 정숙성을 높였다.

아울러 ▲방향지시등 조작과 연동해 차로 변경 시 사각지대를 포함한 해당차선의 후측방 영역을 클러스터에 표시해 안전한 주행을 돕는 후측방 모니터(BVM, Blind-Spot View Monitor)▲내비게이션 정보를 바탕으로 터널 진입 약 5초 전에 내기로 공조를 자동 전환해 실내 공기의 질이 저하되지 않도록 돕고 앞유리 워셔액 작동 시에도 내기 공조로 자동 전환해 냄새가 실내로 유입되는 것을 차단해주는 터널/워셔액 연동 자동 내기전환 시스템 ▲스마트 키로 시동을 걸 수 있는 원격 시동 기능 등을 신규 적용해 안전성과 편의성을 높였다.

이와 더불어 ▲국산 SUV 최초로 2열에 고화질 DMB 시청, 유튜브, 음악 및 영상 감상, 인터넷, 스마트폰 미러링 등이 가능한 후석 엔터테인먼트 시스템과 ▲간단한 조작으로 후석 스피커의 사운드를 줄여 후석에서 잠든 승객을 배려하는 '후석 취침모드' 등 패밀리 SUV에 걸맞는 사양도 대폭 강화했다.

현대차는 엔진 사양별로 상이하게 구성했던 기존 트림 구조를 2019 싼타페에서는 프리미엄, 익스클루시브, 프레스티지, 인스퍼레이션 4단계로 통일하고, 엔진 타입에 관계 없이 동일 트림명은 동일한 사양으로 구성해 고객들이 차량을 선택하는데 편리하도록 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SK엔카 직영 중고차몰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은 제공하는 이번 주 빅데이터 분석 자료에 따르면 서울의 30대 남성은 BMW, 4050세대는 벤츠를 가장 많이 조회한 것으로 분석됐다고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가 현 축구 국가대표팀 주장이자 프리미어 리그에서 활약하고 있는 손흥민 선수(27, 토트넘 홋스퍼 FC)를 '메르세데스-AMG 브랜드 앰버서더(Merced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대표 이계웅)는 지난 5월 22일부터 23일까지 양일간 강원도 정선군에 위치한 파크로쉬 리조트앤웰니스에서 신개념 라이딩 투어 '2019 무위도식(無爲徒食, 이하 무위도식)' 이벤트를 개최했다고 밝
미쉐린코리아(사장 이주행)가 고성능 SUV 타이어 신제품, '미쉐린 파일롯 스포츠 4 SUV (MICHELIN Pilot Sport 4 SUV)'를 비롯한 신제품 4종을 출시한다.
지프(Jeep)가 오는 5월 25일 경기도 고양시에 지프 브랜드를 위한 13번째 전용 전시장을 새롭게 선보인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