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르노테크놀로지코리아 랩 스페셜 익스피리언스' 진행!

최상운 2019-05-1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15일 경기도 용인시에 위치한 르노테크놀로지코리아(구. 르노삼성자동차 중앙연구소)에서 연구소의 현재와 미래에 대한 설명과 함께 주요 연구 시설들을 탐방해 보는 '르노테크놀로지코리아 랩 스페셜 익스피리언스(LAB Special Experience)'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도미닉 시뇨라 르노삼성자동차 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르노삼성차는 스스로의 능력만으로도 성장을 이룰 수 있는 큰 시장의 일원이 되었다"라며 AMI태평양으로 지역 본부가 변경된 이후 르노삼성차의 발전 가능성을 언급하고, "르노 그룹의 핵심 연구자원인 르노테크놀로지코리아도 이번 지역 본부 개편으로 더 큰 역할을 수행 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내보였다.

이어 권상순 연구소장은 르노테크놀로지코리아에 대해 "차량 디자인부터 설계와 해석, 각종 테스트, 양산준비를 위한 생산기술 기능을 모두 갖춘 얼라이언스의 기술이 모여 있는 글로벌 연구소"라고 소개하고 "르노테크놀로지코리아의 우수한 연구진들이 국내와 해외 연구소에서 다양한 글로벌 프로젝트를 수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권 소장은 "르노테크놀로지코리아는 국내 시장 모델뿐 아니라 르노 그룹과의 유기적 협력관계 속에서 르노 그룹의 글로벌 C, D 세그먼트 세단 및 SUV의 개발 책임을 맡아 다양한 관련 프로젝트를 총괄 수행하고 있으며, 아시아 지역과 중국의 신차 개발도 주도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리고 현재 수행 중인 신차 개발 프로젝트 사례로 내년 상반기 국내 출시 예정인 C세그먼트 크로스오버 SUV 'XM3'를 비롯해, 차세대 D세그먼트 세단·SUV 등의 개발 진행을 언급했다.

또한 르노-닛산-미쓰비시 얼라이언스가 2022년까지 자율주행 기술을 40종 이상 모델에 탑재, 12종의 새로운 전기차 출시, 900만대 이상 차량에 CMF 플랫폼 적용, 커넥티비티 확대 등의 계획을 수립한 것에 발맞춰, 르노테크놀로지코리아도 관련 기술에 대한 역량 강화 노력을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지속적인 미래 성장기반 확보와 경쟁력 유지를 통해 국내 자동차산업의 지속적인 발전에 르노테크놀로지코리아가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포부도 함께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쌍용자동차가 비 핵심자산 매각 등 자산에 대한 구조조정을 통한 재무구조 개선 및 투자재원 확보의 일환으로 서울서비스센터에 대한 매각 계약을 체결했다.
윈도우 필름 솔루션 전문 기업 ㈜레이노 코리아가 기존 경기도 과천에 위치했던 프리미엄 직영 대리점 '레이노 랩(RAYNO LAB)'과 함께 본사 사옥을 분당으로 확장 이전하며 새롭게 오픈했다.
㈜불스원이 DIY 교체가 가능한 온라인 전용 수입차 에어컨∙히터 필터를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기반으로 한 새로운 멤버십 프로그램 'BMW 밴티지(BMW Vantage)'의 고객 체험단을 모집한다.
마세라티는 6월 1일부터 30일까지 전국 9개 전시장에서 '마세라티 익스클루시브 드라이빙 프로모션(Maserati Exclusive Driving Promotion)'을 진행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