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프, 국제 관광 도시 부산시에 12번째 지프 전용 전시장 오픈!

최상운 2019-05-17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지프(Jeep)는 부산광역시 해운대구에 지프 브랜드를 위한 전용 전시장을 새롭게 오픈한다고 17일 밝혔다.

부산 지프 전시장은 FCA코리아 파블로 로쏘 사장이 지난 4월, '뉴 지프 체로키 디젤 출시 웹캐스트'에서 발표한 2019년 연내 주요 업무 중 하나인 '모든 FCA 전시장, 지프 전용 전시장으로 전환'의 일환으로 선보이게 됐다. 이로써 올해 1월에 오픈한 천안 지프 전시장에 이어 국제적인 관광 도시 부산에 12번째 지프 전용 전시장이 탄생했다.

부산 지프 전시장은 총면적 992㎡(약 300.08평) 규모로, 3층으로 구성된 단독 건물에 1층과 2층 양층에 전시 및 상담 공간을 위한 고객 라운지를 배치해, 한 장소에서 원스톱 서비스를 편리하게 제공받을 수 있도록 했다.

또한,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에 따르면, 지난해 수입 자동차 가운데 12.8%가 부산에서 등록됐다. 이는 경기, 서울 인천 이후 4번째로 수입등록대수 점유율이 높은 전국 17개 광역자치단체 중 하나이다. 이에 부산 지프 전시장은 세계적인 자동차 브랜드 전시장들이 밀집되어 있는 부산 '수입차 1번지'에 자리잡고 해운대역과도 근접해 고객들에게 높은 편의 접근성을 제공한다.

FCA 코리아는 지난 2018년부터 SUV 브랜드 지프에 집중하는 '지프 포커스 전략'을 공표하며 지프 브랜드 로열티 강화를 위한 고객 맞춤형 마케팅 활동을 펼치며, 매출 성장세를 이어 나가고 있다. 지프는 4월 한달동안 수입차 전체 브랜드 중 가장 큰 성장률을 기록하며 돋보이는 쾌거를 이뤘다. 지프의 4월 판매율은 전년대비 88.3% 증가했으며, 전체 수입 SUV 브랜드 중에서 14.1%의 점유율을 차지하고 2위를 기록, 전체 수입차 브랜드 중에서는 5위를 차지하였다. 2019년 지프의 판매 누적 대수는 전년대비 74.3%가 증가해 총 3,059대(4월 30일 기준)를 달성, 1만대 클럽 달성 목표에 긍정적인 시그널을 내비치고 있다.

FCA 코리아는 지프 브랜드를 향한 고객들의 관심에 보답하고자 지프는 고객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에 앞장서고 있다. 이동식 오프로드 모듈을 활용한 '극한시승' 운영을 포함해 매월 진행되는 전국 시승행사인 '지프 카페 데이'가 운영되고 있으며, 오는 6월에 진행될 '프리덤 데이즈' 그리고 9월에는 '지프캠프' 등 다채로운 고객 행사가 예정되어 있다.

이번 부산 지프 전시장 오픈이 매월 셋째주 토요일에 열리는 고객 시승 행사인 '지프 카페 데이(Jeep Café Day)'에 오픈됨에 따라, 더욱 특별한 이벤트가 마련된다. 이동식 오프로드 모듈 체험은 물론, '부산'이라는 지역적 매력을 활용해 '한국의 홍콩'이라고도 불리는 해운대 야경을 한눈에 담을 수 있는 시닉(Scenic) 드라이브 코스가 준비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예병태)는 소형 SUV 티볼리(TIVOLI) 가솔린 모델이 출시 이후 총 14만 5,100대가 판매되며 4년 연속 국내 가솔린 SUV 전체 판매 1위를 달성했다고 22일 밝혔다.
SK엔카 직영 중고차 플랫폼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구매를 원하는 차를 집으로 받아 7일간 타보고 구매를 결정할 수 있는 중고차 구매 서비스 '엔카홈서비스'를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THE NEW QM6에 음성인식 기반의 혁신적인 인포테인먼트 기술인 '이지 링크(EASY LINK)'를 탑재한다고 22일 밝혔다.
넥센타이어(대표 강호찬)가 후원하고 KSR(대표 김기혁)이 주최하는 '2019 넥센스피드레이싱' 4라운드가 지난 21일 강원도 태백시에 위치한 태백스피드웨이(1 랩=2.5km)에서 개최됐다.
넥센타이어(대표 강호찬)가 후원하고 KSR(대표 김기혁)이 주최하는 '2019 넥센스피드레이싱' 4라운드가 지난 21일 강원도 태백시에 위치한 태백스피드웨이(1 랩=2.5km)에서 개최됐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