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전기차 전용 정비 작업장 설치… 연말까지 11개소로 확대!

최상운 2019-05-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기아자동차(주)는 니로 EV, 쏘울 부스터 EV 등 전기차 출시에 발맞춰 전기차 고객의 차량 점검 용이성을 높이고 작업 편의성을 확보하기 위해 서비스 협력사 오토큐에 전기차 정비 작업장 'EV 워크베이(EV Workbay)'를 설치했다고 밝혔다.

'EV 워크베이'는 현재 ▲남광주서비스(광주) ▲천안아산서비스(아산) ▲비전점(평택) ▲서김해서비스(김해) ▲원스탑종합자동차(부산) ▲마포국도서비스(서울)까지 전국 6개소 오토큐에 설치돼있다.

기아자동차는 올해 말까지 'EV 워크베이'를 ▲대광공업사(충주) ▲현대공업사(청주) ▲증평점(증평) ▲신암점(대구) ▲동홍점(제주)에 추가로 구축하고, 신규 인가 오토큐 사업장부터는 필수적으로 설치해 전기차 소유 고객들에게 더욱 전문적이고 신속한 차량 점검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기아자동차는 맞춤형 다용도 작업대, SST(특수공구), PPE(개인보호장구), 절연 바닥재 등으로 'EV 워크베이'를 구성해 엔지니어들이 더욱 효율적으로 차량을 정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기아자동차 관계자는 "전기차 보급이 활발한 데 비해 전기차 전용 정비 인프라는 부족해 고객들이 겪을 불편에 공감했다"라고 'EV 워크베이' 구축 취지를 밝히며 "앞으로 전기차 정비 인프라를 더욱 확대해 고객들이 전문적인 차량 점검 서비스를 손쉽게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기아자동차는 올해 상반기까지 전기차 급속충전기 21기를 오토큐에 추가 설치하는 등 전기차 운영을 위한 인프라 확충에도 힘쓰고 있다.

또한 '전기차 안심 출동 서비스'를 실시해 전기차 운행 중 배터리 방전으로 주행이 어려운 고객들에게 연 4회, 편도 80km 한도 내에서 원하는 장소까지 무상 견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아우디 코리아(사장: 세드릭 주흐넬)가 아우디의 고성능 모델 라인 'RS'가 올해로 25주년을 맞이했다.
국내 직영 중고차 기업 K Car(케이카)는 올해 상반기 전국 직영점에 방문하지 않고 PC나 모바일로 직영 중고차를 구매한 소비자가 전체의 26.4%라고 17일 밝혔다. 그 중 51.8%는 모바일 앱을 이용한 것으로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는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하계 특별 무상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2019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은 지난 16일 영암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KIC)에서 올 시즌 마지막 오피셜 테스트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ASA 6000 클래스 참가차량 19대가 테스트에 나선 가운데 랩 타임
다임러 트럭 코리아(주)(대표이사 조규상)가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고객들을 대상으로 7월 16일부터 8월 24일까지 총 6주 동안 전국 메르세데스-벤츠 상용차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2019 쿨 여름 서비스 캠페인'을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