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전기차 전용 정비 작업장 설치… 연말까지 11개소로 확대!

최상운 2019-05-20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기아자동차(주)는 니로 EV, 쏘울 부스터 EV 등 전기차 출시에 발맞춰 전기차 고객의 차량 점검 용이성을 높이고 작업 편의성을 확보하기 위해 서비스 협력사 오토큐에 전기차 정비 작업장 'EV 워크베이(EV Workbay)'를 설치했다고 밝혔다.

'EV 워크베이'는 현재 ▲남광주서비스(광주) ▲천안아산서비스(아산) ▲비전점(평택) ▲서김해서비스(김해) ▲원스탑종합자동차(부산) ▲마포국도서비스(서울)까지 전국 6개소 오토큐에 설치돼있다.

기아자동차는 올해 말까지 'EV 워크베이'를 ▲대광공업사(충주) ▲현대공업사(청주) ▲증평점(증평) ▲신암점(대구) ▲동홍점(제주)에 추가로 구축하고, 신규 인가 오토큐 사업장부터는 필수적으로 설치해 전기차 소유 고객들에게 더욱 전문적이고 신속한 차량 점검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기아자동차는 맞춤형 다용도 작업대, SST(특수공구), PPE(개인보호장구), 절연 바닥재 등으로 'EV 워크베이'를 구성해 엔지니어들이 더욱 효율적으로 차량을 정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기아자동차 관계자는 "전기차 보급이 활발한 데 비해 전기차 전용 정비 인프라는 부족해 고객들이 겪을 불편에 공감했다"라고 'EV 워크베이' 구축 취지를 밝히며 "앞으로 전기차 정비 인프라를 더욱 확대해 고객들이 전문적인 차량 점검 서비스를 손쉽게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기아자동차는 올해 상반기까지 전기차 급속충전기 21기를 오토큐에 추가 설치하는 등 전기차 운영을 위한 인프라 확충에도 힘쓰고 있다.

또한 '전기차 안심 출동 서비스'를 실시해 전기차 운행 중 배터리 방전으로 주행이 어려운 고객들에게 연 4회, 편도 80km 한도 내에서 원하는 장소까지 무상 견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제네시스는 16일 상품성을 대폭 강화한 2020년형 G70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10월 16일부터 17일까지 이틀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제4회 부산SW(소프트웨어)교육 페스티벌'에 참가, 초소형 전기차 르노 트위지를 전시한다고 밝혔다.
폭스바겐코리아는 지난 10월 12일부터 13일까지 이틀간 인천 송도 신도시에 위치한 라이프스타일 문화공간인 '트리플 스트리트'에서 아테온과 티구안의 전시 및 시승 행사, "폭스바겐 로드투어 in 인천- 위켄드 라이드
한국후지제록스가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이 주관하는 '2019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KCSI·Korean Customer Satisfaction Index)' 조사에서 사무용 복합기(복사기) 부문 19년 연속 1
제네시스 브랜드가 미국에서 벤틀리, 아우디 등의 럭셔리 브랜드를 이끌어온 마크 델 로소(Mark Del Rosso)를 제네시스 북미 담당 CEO로 영입한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