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OUL FOOD 2019', 21일 일산 킨텍스서 성황리 개막!... 식품 산업 트렌드 한 눈에!

이은실 2019-05-2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오늘(21일) 국내 최대, 아시아 4대 식품산업 전시회 'SEOUL FOOD 2019'의 막이 올랐다.

'SEOUL FOOD 2019'는 식품 산업 전반의 글로벌 밸류체인 구축과 국내 중소중견 식품기업의 수출 지원을 목적으로 개최되고 있다.

전시회는 크게 식품과 식품기기 분야로 나눠져 진행된다. 식품분야가 진행되는 킨텍스 제1전시장(1~5홀)에서는 △ 서울국제농축수산물 및 가공식품전 △ 서울국제식품소재 및 첨가물전 △ 서울국제건강기능 및 유기농전 △ 서울국제디저트 및 음료전

△ 서울국제호텔&레스토랑 기기전이 열린다. 제2전시장(7~8홀)에서는 △ 서울국제포장기기전 △ 서울국제식품기기전 등 식품기기 분야 전시회가 열린다.

21일 개막행사로 열린 '2019 글로벌 푸드 트렌드 & 테크 컨퍼런스'는 '발견, 모험을 즐기는 소비자(Discovery-The Adventurous Consumer)'라는 주제로 참관객들에게 전 세계 푸드 트렌드 및 테크 산업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조망할 수 있는 인사이트를 제공했다. △ 혁신 △ 인사이트 △ 마켓의 총 3가지 세션으로 구성되며 세계 최대 식품산업 리서치 기관인 이노바마켓인사이트의 패트릭 매니언 회장을 비롯해 글로벌 식품업계 리더들이 연사로 참여했다.

특히 KOTRA 124개 해외무역관에서 선정한 구매력 높은 해외 우수바이어 850개사와 국내기업 400개사가 2,100건의 1:1 수출 상담을 하는 '해외 바이어 수출 상담회(6홀)'는 SEOUL FOOD가 국내 유일의 B2B(기업-기업 거래) 전문 전시회임을 잘 보여준다.

이외에도 △ 국내외 우수 식품 발굴 및 소개를 위한 '서울푸드어워즈 2019 (Seoul Food Awards)' △ 해외 참가국가 와이너리가 참가해 와인 비즈니스의 장을 마련하는 '와인 테이스팅 파빌리온(Wine Tasting Pavillion)' 등 다양한 비즈니스 행사가 마련돼 국내 식품기업의 글로벌 비즈니스 네트워크 확대를 지원한다.

국내외 식품기업 30개사와 구직자 500명이 참가하는 '서울푸드 잡페어 2019'는 행사기간 내내 일자리 창출에도 보탬이 될 예정이다.

그 밖에 식품 전문 매체인 식품저널의 '빅데이터 기반 식품산업 지속성장 전략', 식품음료신문의 '2019 세계식품시장 공략 해법' 세미나, 글로벌 시장조사 기업 유로모니터(Euromonitor)가 주최하는 '글로벌 푸드 혁명', HMR(가정간편식) 협회 주최의 'HMR 신제품 발표회' 등 식품산업 분야별 다양한 행사도 열린다.

권평오 KOTRA 사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전 세계 식품산업도 첨단, 혁신, 융복합이 화두가 되고 있다"면서 "올해 SEOUL FOOD가 이러한 식품산업 흐름에 발맞춰 준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통해, 우리 식품 기업이 글로벌 비즈니스 창출 기회를 최대한 확보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피톤치드 생산 전문기업 숲에서(대표 정주훈)는 지난 8월 15일부터 18일까지 4일 동안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제36회 베페, 베이비페어'에 참가해 다양한 피톤치드 제품을 선보였다.
8월 넷째 주 국내외 전시회 및 박람회를 소개하도록 하겠다.
숭실대학교 경영대학원은은 지난 8월 16일(금) 쉐라톤 서울 팔래스 강남 호텔에서 2018학년도 후기 졸업생환송회 개최했다.
국내 태양광발전소 전문기업 경원파워 조영호 대표이사는 "에너지전환정책과 함께 지난해와 올 상반기에 신재생에너지 확대를 주도하며 전국 태양광발전소 대중화에 앞장섰다. 안정된 업체에 신중한 투자로 대한민국 신재생에너지
국내 캠핑카는 모두 2만900대가량으로 5년 전과 비교하면 5배가 늘었으며, 여기에 튜닝규제 완화를 통해 관련산업은 더욱 성장세를 보일 전망이다.최근에는 주말 예능 프로그램에서 캠핑카를 중심으로 한 여행방송인 '캠핑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