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BA 2019] 나무기술, 국제 방송기술 컨퍼런스에서 스마트시티 플랫폼 소개

홍민정 2019-05-2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나무기술은 5월 22일(수)부터 25일(토)까지 4일간 삼성동 코엑스(COEX) 개최되는 '제29회 국제 방송⋅음향⋅조명기기 전시회(KOBA 2019)'에 참가해 '클라우드 기반 5G가 이끄는 스마트시티 세상' 세션을 진행했다.

이번 세션에서는 3000억 규모의 김포시 향산 스마트시티 개발 사업의 기본 설계 프로젝트 중 차세대 글로벌 스마트시티 통합 플랫폼을 중심으로 5G가 이끄는 스마트시티와 그 파급 효과, 클라우드 기반 5G와 스마트시티의 핵심 기술 분야를 소개했다.

특히, 5G 네트워크와 스마트시티의 핵심 요소들인 소프트웨어 정의 기술(SDx), 클라우드 네이티브(Cloud Native), 컨테이너와 쿠버네티스(Container and Kubernetes), 마이크로서비스 아키텍처(MSA) 및 이를 기반으로 하는 글로벌 스마트시티 통합 플랫폼 등 최신 ICT 기술과 업계의 발전 방향을 제시했다.

나무기술 김홍준 상무는 "나무기술이 5G를 기반으로 한 글로벌 스마트시티 통합 플랫폼의 구축 방향 및 기본 설계 개념을 처음으로 공중에 선보였다"며, "이를 계기로 4차산업 전문가 및 전문 기업들의 파트너 생태계를 자체 구축할 계획이다" 고 밝혔다.

한편, KOBA 2019 전시회에는 KBS, MBC 등 주요 방송사를 비롯하여 Sony, Panasonic, Canon, Ikegami, FOR-A, ARRI, Tektronix, 동양디지털, 비덴트, 비주얼리서치, 블랙매직디자인, 삼성전자, 삼아GVC, 산암텍, 컴픽스 등 방송·영상 관련업체와 다산에스알, 대경바스컴, 디라직, 사운드솔루션, 삼아프로사운드, YAMAHA, 엔터그레인, 인터엠, 케빅, 테크데이타 등 음향업체를 비롯하여 루스케이프, 아트텍라이팅, 알파라이트, 토탈플러스 등 조명관련업체를 포함한 총 35개국 906여개사의 세계유수 업체들이 대거 참가했다.

특히 방송산업뿐만 아니라 융합 기술로도 주목받고 있는 스마트 기술, UHD(Ultra High Definition), 4K, 8K 등 진화하고 있는 미래방송의 혁신기술을 중심으로 VR과의 융복합 콘텐츠 및 OLED 디스플레이, 4K, UHD 관련 디지털 TV나 프로젝터 등 국내외 유명업체가 참가하여 화질과 안전성 면에서 대폭 개선된 고화질 영상과 첨단기술을 만나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 'KOBA 2019' 뉴스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한국후지필름㈜은 지난 4월에 출시한 즉석카메라 '인스탁스 미니11'모델이 한 달만에 누적 판매 2,000대를 돌파했다.
야마하뮤직코리아㈜(대표:사이토 요이치로)가 레트로 모던 디자인의 일체형 데스크톱 오디오 'TSX-B237'을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글로벌 기술 기업 다이슨이 새로운 헤어케어 제품인 '다이슨 코랄™ 헤어 스트레이트너(Dyson Corrale™ Straightener)'의 국내 사전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
인공지능기반 중고폰 추천 검색서비스인 워닛에서 KT와 함께 중고폰 온라인 셀프 개통 서비스를 22일(금) 오픈했다고 ㈜리얼셀러(Realseller, 대표 전인호)가 밝혔다.
이번 'MIK Hot Spot_경북IT융합산업기술원(GITC)'에 참가한 기업은 총 6개사다. △오토노머스에이투지 △주식회사 진 △농업회사법인 베지타(주) △(주)스마트름뱅이 △유비즈텍 △코러싱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