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그룹 코리아, 럭셔리 클래스 강화 위해 'BMW 시네마' 오픈

최상운 2019-05-2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BMW 그룹 코리아가 지난 27일 서울 CGV 청담 씨네시티 내에 브랜드 전용관인 'BMW 시네마(BMW Cinema)'를 오픈했다.

이번에 새롭게 문을 연 BMW 시네마는 세계적인 자동차 브랜드 BMW의 명성에 걸맞은 고품격 실내 디자인과 차별화된 서비스를 갖춘 프리미엄 복합문화공간이다.

'순간을 향유한다'는 BMW 럭셔리 클래스의 철학을 바탕으로 평면에서 입체, 곡선에서 직선의 디자인 컨셉을 구현하였으며, 머무는 공간인 라운지와 몰입되는 공간인 BMW 시네마를 하나의 흐름으로 연결하였다.

BMW 시네마는 최대 130석까지 수용 가능한 복층 구조의 전용 상용관을 갖추고 있으며, 상영관 내외부 곳곳에는 BMW 시네마의 디자인 컨셉을 형상화한 다양한 인테리어 요소를 적용해 BMW만의 럭셔리한 감성을 구현했다.

상영관뿐 아니라, CGV 청담 씨네시티 1층에는 BMW의 럭셔리를 체험할 수 있도록 '더 모멘트(The Moment)' 라운지를 선보인다. 라운지에 조성된 특별 전시공간에서는 BMW 럭셔리 클래스 부문 최초의 대형 SAV 모델 'BMW X7'을 비롯해 연내 출시를 앞둔 다양한 럭셔리 클래스 모델이 차례로 전시될 예정이다.

아울러, BMW 럭셔리 클래스 모델을 신규 구매하는 '엑설런스 클럽' 고객들에게는 BMW 시네마를 보다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발렛파킹 바우처도 제공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기아자동차㈜가 23일 서울 양재동 기아자동차 본사에서 컨퍼런스콜로 기업설명회(IR)를 열고 2019년 상반기 경영실적을 발표했다.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예병태)는 소형 SUV 티볼리(TIVOLI) 가솔린 모델이 출시 이후 총 14만 5,100대가 판매되며 4년 연속 국내 가솔린 SUV 전체 판매 1위를 달성했다고 22일 밝혔다.
SK엔카 직영 중고차 플랫폼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구매를 원하는 차를 집으로 받아 7일간 타보고 구매를 결정할 수 있는 중고차 구매 서비스 '엔카홈서비스'를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아우디 코리아 (사장: 세드릭 주흐넬)가 아우디 미래 이동성의 비전을 담은 새로운 브랜드 캠페인, 'More Possibilities'의 일환으로 김정기 작가와 협업한 라이브 드로잉 영상을 공개했다.
현대차가 신형 쏘나타의 친환경 모델인 쏘나타 하이브리드를 출시했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