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남, 최근 IT기기에서 채용하는 'USB Type-C 케이블' 출시

최영무 2019-06-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영상음향 전문브랜드 아남(ANAM)에서는 스마트폰과 노트북 등 최신 디지털 기기에서 최대 전송속도를 자랑하는 ' USB Type-C 케이블'을 최근 출시했다.

아남 USB Type-C 케이블은 데이터 전송과 충전 시 최고의 솔루션을 제공하는 프리미엄 제품으로 노트북, 스마트폰, 태블릿PC, 게임기기 등 USB Type-C 단자를 채용하는 최신 IT기기들이 늘고 있어,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차세대 케이블이라 할 수 있다.

이 제품은 전자파 차단율을 높이기 위해 1.2M의 케이블에 금속 편조 실드로 감싸고, 외부 노이즈로부터 보호 신호 전송률을 높여 데이터 손실을 최소화하기 위해 알루미늄 코팅 실드 처리했다. 또 각각의 데이터 케이블을 다시 한번 응축 필터로 감싸 데이터 손실을 한번 더 잡았고 슈퍼 스피드와 고속충전의 퍼포먼스를 낼 수 있는 9라인 케이블로 설계됐다.

아남 USB Type-C 케이블(품명: ACD-CC12M1)은 방향성 없는 24핀 케이블로 양쪽 모두에서 사용할 수 있는 USB 3.1 Gen 1 규격으로 최대 5Gbps의 전송 속도를 지원하고, 또한 5V~20V 최대 100W 스마트 고속 충전으로 휴대용 기기를 빠르게 충전 할 수 있다.

또한 USB A 포트에서도 사용 할 수 있도록 아남 USB C TO A 젠더(아남 AGC-CFAM17)가 기본 상품으로 포함돼 있어 다양한 디지털 기기에서 아주 편리하게 사용 할 수 있다.

변환 젠더는 USB 3.0을 지원하는 USB C타입 케이블이나 충전기를 노트북, 컴퓨터, 보조배터리 등의 USB A(USB C TO A) 타입 포트로 변환해 사용할 수 있는 젠더이다. USB C타입 케이블 커넥터를 지원하지 않는 디지털 기기에서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

새롭게 출시되는 아남 케이블은 영상ㆍ음향 전문브랜드 'ANAM'의 명성에 걸맞게 앞으로도 지속적인 연구 개발을 통해 높은 퍼포먼스를 구현하는 프리미엄급 케이블 시장에서 인정받는 가성비 높은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또한 케이블 업계 최초로 제공되던 1년 무상서비스 정책은 앞으로도 계속 유지된다.

아남 영상음향 케이블 시리즈에 대한 보다 더 자세한 정보는 아남av 닷컴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독일 명품 라이카 카메라(Leica)가 스테디셀러 '라이카 D-Lux 7'의 새로운 컬러인 블랙을 선보인다.
융합콘텐츠 플랫폼 주식회사 '쉼'이 경기콘텐츠진흥원과 함께 '예비창업자를 위한 뉴미디어콘텐츠창업교육'을 기획 및 운영하고 있다.
콘텐츠 스타트업인 라이터스 컴퍼니가 신한카드, 서울문화재단과 함께 진행한 온라인 콘서트가 5월 29일 공개됐다.
'MIK Hot Spot(메이드인코리아 온라인전시회)' 혼술/홈빠/홈술 편에 참가한 금계랑은 탁주 '바랑'을 선보였으며 오는 12일(금)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주류박람회에도 참가할 계획이다. 서규리 금계당
'MIK Hot Spot(메이드인코리아 온라인전시회)' 혼술/홈빠/홈술 편에 참가한 금계랑은 수제약주 발바랑을 선보였으며 오는 12일(금)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주류박람회에도 참가할 계획이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