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unicAsia 2019] 서우엠에스, 한국 스마트팜 기술, 동남아 시장 선점한다!

최민 2019-06-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서우엠에스는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의 지원을 받아 오는 6월 18일(화)부터 20일(목)까지 3일간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Marina Bay Sands)에서 열리는 '커뮤닉아시아(CommunicAsia) 2019'에 참가해 스마트팜 시스템을 소개했다.

서우엠에스㈜는 2016년 12월에 설립된 기업으로 ICT 농생명 정밀 스마트팜 시스템, ES Keeper V2.0(Energy Store Keeper) ICT 에너지 M&M 기술 제품 등을 보유하고 있다.

농생명 ICT 솔루션은 IoT 및 ICT 기반 밀폐형 버섯재배를 가능하게 한다. 재배환경제어, 원격관제 및 대용량 데이터 기반 재배, AI 플랫폼 기반의 클라우드 데이터 관리 서비스를 통해 재배, 수확, 유통을 진행할 수 있다.

무엇보다도 IoT 및 ICT 기반 밀폐형 버섯재배 시스템의 주요 특징으로 친환경농산물보다 한단계 더 높은 재배기술력을 요하는 유기농 버섯재배가 가능하며, 기후변화와 무관한 4계절 재배가 가능하다.

또한  인공광원에 의존하지 않는 재배환경제어와 원격관제 및 대용량 데이터 기반 재배, 성공적인 정부과제 수행을 통한 스마트 팜 재배의 표준으르 만들어 가는 사업화에 성공했다는 게 관계자의 설명이다.

이 회사 관계자는  "스마트 팜 기술은 시장 초기단계여서 시장진출을 선점을 위해 관심이 높은 편일 것"이라며,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을 통해 싱가폴 회사인 'EWIS'를 통해 동남아 시장 진출을 위한 컨설팅을 받아오다 인도네이사와 말레이시아 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Land hill'기업과 구체적인 수출상담을 통해 좋은 결과가 나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아시아의 주요 정보통신기술(ICT) 무역 행사로 자로 매김하고 있는 '싱가폴커뮤닉아시아'는 올해 30회를 맞아 신기술 및 엔터프라이즈 솔루션을 선보이는 'NXTAsia', 디지털 멀티미디어 및 방송 산업의 혁신적인 기술을 선보이는 'BroadcastAsia', 통신, 엔터프라이즈 및 방송기술을 위한 거대 플랫폼 'ConnecTechAsia'와 동시 개최됐다.

'서우엠에스'의 싱가폴커뮤닉아시아 참가를 돕는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은 전주, 전북 지역 정보통신산업 및 소프트웨어산업과 문화산업의 육성 진흥을 위해 설립된 기관이다. 2001년 진흥원 설립 이래 중앙 정부의 정책에 맞춰 지역의 IT·CT 산업 진흥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IT·CT 융복합 플랫폼'을 비전으로 삼고 있다.

→ '커뮤닉아시아(Communicasia) 2019' 뉴스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MIK(Made in Korea) 2019 Conference & Networking 시즌3'가 지난 12월 3일(화) 양재동 더케이호텔 크리스탈볼륨에서 개최된 가운데, 1:1 프레스 피칭을 진행했으며 글로
캐논코리아 비즈니스 솔루션㈜(대표이사 김천주)이 신규 카트리지 등 다양한 사양을 업그레이드한 A4 흑백 고속레이저 '프린터 LBP320' 시리즈를 출시한다.
청류에프엔에스(대표 김정수)는 지난 27일 서울 임페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2019 대한민국 환경·에너지 대상'에서 수분과 분진을 동시에 제거하는 CCDF시스템으로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상을 수상했다.
문화재청과 담양군 주최로 인 문화재 인문학여행을 담양 추성창의기념관과 죽녹원 시가문화촌에서 1박2일(11월27일~28일) 진행하였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인공지능(AI) 기반의 스마트 조명(LED) 대중화 방안을 모색하는 포럼이 개최 되었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