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municAsia 2019] 나래정보, 레포츠 기능에 특화시킨 스마트워치 'ForMe' 선봬

최민 2019-06-18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나래 정보는 오는 6월 18일(화)부터 20일(목)까지 3일간 싱가포르 마리나 베이 샌즈(Marina Bay Sands)에서 열리는 '커뮤닉아시아(CommunicAsia) 2019'에 참가해 레포츠 기능을 특화시킨 스마트 와치 'ForMe'를 선보였다.

이 제품은 기존 스마트와치에 동일한 기능 하에 레포츠에 특화시킨 기능들을 대거 탑재하면서도 가격은 10만 원대 중반으로 낮춘 것이 특징이다.

요트를 즐기는 사용자들의 경우, 파도의 깊이를 측정할 수 있는 롤링, 최고속도와 평균속도를 체크해 기록 향상에 도움을 주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등산을 즐기는 고객들을 위해서는 트레킹 기능과 함께 고도, 기압, 현지 지역 날씨까지 편리하게 체크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무엇보다도 기존 스마트 워치의 단점인 배터리 시간을 두배 이상 늘릴 수 있도록 무선 충전방식의 보조배터리를 함께 구성해 장기 산행이나 여행 시 사용이 편리하도록 했다.

한편, 아시아의 주요 정보통신기술(ICT) 무역 행사로 자로 매김하고 있는 '싱가폴커뮤닉아시아'는 올해 30회를 맞아 신기술 및 엔터프라이즈 솔루션을 선보이는 'NXTAsia', 디지털 멀티미디어 및 방송 산업의 혁신적인 기술을 선보이는 'BroadcastAsia', 통신, 엔터프라이즈 및 방송기술을 위한 거대 플랫폼 'ConnecTechAsia'와 동시 개최했다.

'나래정보'의 싱가폴커뮤닉아시아 참가를 돕는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은 전라남도 문화예술자원에 첨단 디지털 기술을 접목하고, 관련산업의 인프라 구축과 효율적 관리운영을 위해 설립됐으며 지역 정보, 문화산업 육성을 위해 갖가지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2008년 개원이래, 국비사업 유치와 관련기업 육성 및 지원, ICT융복합 콘텐츠 발굴 등을 진행해온 바 있다. 또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전라남도 정보문화산업의 선순환적 생태계 구축과 지역기업의 글로벌 비즈니스를 지원하고 있다.

→ '커뮤닉아시아(Communicasia) 2019' 뉴스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마린이노베이션이 제주 우뭇가사리를 원료로 한 양갱 'DALHAROO'를 출시했다.
'농식품 벤처육성 지원사업'에 관심있는 예비창업자와 창업기업을 오는 19일까지 모집한다.
2월 둘째 주 국내외 전시회 및 박람회를 소개한다.
프로젝터 전문 브랜드 옵토마의 4K UHD 초단초점 프로젝터 'P1'이 독일 국제 디자인 공모전 'iF 디자인 어워드 2020(iF Design Award 2020)'에서 홈시어터 프로젝터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가 오는 3월 6일 국내 정식 출시를 앞둔 삼성전자 플래그십 스마트폰 갤럭시S20·S20+·S20 울트라 전용 케이스를 출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