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조용한 택시' 영상, 프랑스 칸 광고제 은사자상 수상

최상운 2019-06-24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자동차그룹의 미래 신기술 캠페인 '조용한 택시(The Quiet Taxi)' 영상이 6월 17일부터 21일까지 프랑스 칸에서 열린 세계 최고 권위의 크리에이티브 커뮤니케이션 축제인 '2019 칸 라이언즈 인터네셔널 페스티벌 오브 크리에이티비티'(Cannes Lions International Festival of Creativity, 이하 칸 국제 광고제)'에서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부문 '은사자상(Silver Lions, 이하 은상)'을 수상했다.

이번 칸 국제 광고제 은상 수상은 현대차그룹 뿐만 아니라 한국자동차 업계 최초의 은상 수상으로 5월에 있었던 칸 국제 영화제에서 한국 영화가 최고상을 수상한데 이어 디지털 영상 콘텐츠 등 다양한 분야에서 대한민국 크리에이티브 콘텐츠 경쟁력을 인정 받은 결과라 더욱 의미가 크다.

이에 앞서 '조용한 택시' 영상은 5월에 열린 세계적인 광고제인 '2019 뉴욕 페스티벌(New York Festivals International Advertising Awards)'에서 동상 4개(▲PR 부문 ▲이노베이션 부문 ▲필름 부문 ▲BEST USE 부문) 를 수상하고, 미국 원쇼 광고제(The One Show Award)에서도 동상을 수상하는 등 3개의 글로벌 광고제 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조용한 택시' 영상은 2017년 현대차그룹 R&D 아이디어 페스티벌에서 대상을 받은 '청각장애인을 위한 차량 주행 지원 시스템 (ATC : Audio-Tactile Conversion)' 기술을 기반으로 청각장애인 운전자들이 안전하게 운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젝트이다.

칸 국제 광고제 심사위원회는 시각과 촉각을 이용해 청각장애인을 돕는 '조용한 택시'의 영상이 소비자들의 높은 공감과 이해를 이끌어낸 점을 높이 인정해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부문 은상으로 결정했다.

한국어와 영어 2가지 버전으로 공개된 이 영상은 유튜브 누적 조회수 약 1560만 회를 기록했으며 세계 네티즌으로부터 약 4만 개의 긍정적인 반응을 얻었다.

캠페인 영상에 등장하는 택시는 시각에만 의존해 운전하는 청각장애인 운전자들을 위해 차량 내·외부의 모든 소리 정보를 시각과 촉각으로 변환해 전달하는 감각 변환(ATC) 기술이 적용됐다. 이를 통해 청각장애를 가진 운전자에게도 이동의 자유가 확대되는 운전 환경이 만들어질 수 있다는 것으로 보여줬다.

'조용한 택시'에 활용된 ATC 기술은 다른 운전자들과 소통이 가능하도록 주행 중 운전자가 알아야 하는 다양한 청각정보를 알고리즘을 통해 시각화해 전방표시장치(HUD : Head Up Display)로 노출시킬 뿐 아니라 운전대에 진동과 빛을 다단계로 발산시켜 다양한 주변 교통환경 정보를 운전자에게 전달할 수 있다.

특히 이 기술은 경찰차, 소방차, 구급차의 사이렌은 물론 일반 자동차의 경적 소리까지 구분해 HUD에 각각의 이미지를 접근하는 차량의 방향 정보와 함께 표시한다. 동시에 운전대를 통해서는 진동과 다양한 컬러의 발광다이오드(LED)를 통해 소리 정보를 운전자가 시각과 촉각으로 인지할 수 있도록 했다. 후진 시 발생하는 사물 근접 경고음도 HUD와 운전대 진동 감도로 변환된 정보를 제공한다.

현대차그룹은 '조용한 택시'와 함께 제작한 캠페인 영상이 청각장애인도 충분히 안전하게 운전할 수 있다는 사실을 알림으로써 장애인의 새로운 일자리 창출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전기장비 전문 업체 에너웨이브는 차량 내에서 발생할 수 있는 악취 및 곰팡이를 사전에 차단할 수 있는 차량용 습기 제거기 '스마트 블로우 플러스(+)'를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현대자동차그룹이 하이브리드차의 주행 모터를 활용한 능동 변속제어(ASC; Active Shift Control) 기술을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고 19일 밝혔다.
넥센타이어(대표 강호찬)가 후원하고 KSR(대표 김기혁)이 주최하는 '2019 넥센스피드레이싱' 4라운드가 오는 21일 강원도 태백시에 위치한 태백스피드웨이(1 랩=2.5km)에서 개최된다.
2019년 상반기 국내 완성차 업체의 레저용 차량 판매량이 지난해 동기대비 5.8% 증가했다. 이는 중고차 SUV 시장으로도 이어지고 있다.
대한자동차경주협회(KARA)-슈퍼레이스가 오는 2019년 8월 31일부터 9월 1일까지 국제대회인 2019 아시아 짐카나 대회를 인제스피디움에서 유치한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