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토요타, 고령 보행자 안전위해 LED 지팡이 전달

최윤호 2019-06-2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고령화 사회로 치닫고 있는 한국. 고령운전자의 안전 문제가 심각한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그런데 이에 못지않게 고령보행자의 안전도 심각하다.

한국토요타자동차는 최근 한국교통안전공단과 함께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에 위치한 '안양시 노인종합 복지관'에서 100여명의 어르신을 모시고 교통안전교육을 실시하고 고령자 보행안전을 위한 LED 지팡이를 전달했다.

이날의 교육은 한국교통안전공단 경기남부본부의 박상권 교수가 '어르신 맞춤형 교통안전'을 주제로 안전한 보행방법, 사고 없이 횡단보도를 건너는 요령, 야간 보행 때 눈에 띄는 옷 입기 등 실제적인 정보를 제공하고 야간 보행안전을 위한 LED 지팡이를 전달하는 순서로 진행되었다.

한국토요타자동차는 교통사고에 의한 보행자 사망사고 중 절반 이상이 노인층이며 사고 발생 시간이 주로 저녁 시간대라는 점에 착안하여 지난4월  LED 지팡이 1,000개를 한국교통안전공단과 경찰청에 전달한 바 있으며 전국 10개 지역에서 고령자 대상 교통안전교육과 함께 LED 지팡이를 나누어 주고 있다.

한국토요타자동차 타케무라 노부유키 사장은 "이번 행사가 노인층 교통사고 예방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어린이는 물론 고령층까지 모두의 교통안전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에 힘써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토요타자동차는 '환경과 교통안전', '문화와 교육' 그리고 '스포츠' 등 3개 영역에서 꾸준한 사회공헌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라이프 기사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권순만, 이하 진흥원)과 충청북도(지사 이시종, 이하 충북도)가 공동 개최하고 보건복지부가 후원하는 바이오코리아 2021(BIO KOREA 2021)이 지난 6월 9일(수)부터 11일(금)까지
스코브 안데르센은 '1971 스테이지 다이버'를 선보인다고 16일 밝혔다. 1971 스테이지 다이버는 올해로 50주년을 맞이하는 로스킬데 페스티벌을 기념하기 위해 한정 수량만 제작된 리미티드 에디션이다.
에보소닉은 6월 9일(수)부터 11일(금)까지 서울 코엑스(COEX)에서 열린 '바이오코리아 2021(BIO KOREA 2021)'에 참가해 '소닉 스칼프 마사지기'를 선보였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권순만, 이하 진흥원)과 충청북도(지사 이시종, 이하 충북도)가 공동 개최하고 보건복지부가 후원하는 '바이오코리아 2021(BIO KOREA 2021)'가 지난 6월 9일 서울 코엑스서 개최됐
서울 강남 한복판에 복고풍 정통 부대찌개 전문점이 등장했다. 송탄의 인근 지역명을 상호로 한 '남산터'(대표 배성식)가 바로 그곳.
KSV엔지니어링은 5월 25일(화)부터 28일(금)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