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D&OLED EXPO 2019 영상] 사람이 타는 그네형 조명이 눈길을 사로잡다.

취재2팀 2019-06-2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Zhuhai Guangyang Linghting는 6월 25일(화)부터 27일(목)까지 일산 킨텍스(KINTEX) 1전시장에서 열리는 '제17회 국제 LED & OLED EXPO 2019'에 참가해 감성 충만한 무드 등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기업으로 이번 전시회를 통해 가정에서 사용하는 작은 등이라는 고정관념을 깬 파격적인 디자인의 제품들을 대거 선보였다.

그중 사람이 탈 수 있는 그네형 조명 'Led Swing'은 최대 온도 영상 60도에서 영하 30도까지 무리 없이 작동해 공원, 광장 같은 실외에서 조형물로 기능할 수 있으며, 최대 200kg의 무게까지 버틸 수 있어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Led Swan'은 PE 소재를 통한 방수 기능을 탑재해 워터파크 및 스파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 리모컨으로 색상을 선택해 원하는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이 외에도 팬다 곰, 토끼, 등 각종 동물 모양으로 디자인한 경관조명과 다양한 미술작품을 삽입한 인테리어 조명도 함께 선보였다.

한편, 이번 전시회는 산업통상자원부, (사)LED산업포럼, 코트라가 주최하고 ㈜엑스포앤유가 주관하며 부천시, 한국에너지공단,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 한국광기술원, 한국전자통신연구원, 전자부품연구원, 한국조명연구원, 철원플라즈마산업기술연구원, 한국조명전기설비학회, 한국LED•광전자학회, 한국전등기구LED산업협동조합, 한국조명공업협동조합, 대만광산업협회, 일본LED협회, 중국조명협회, 일본 LED광원보급개발기구가 후원하고 있다.

→ 'LED & OLED EXPO 2019' 뉴스 바로가기

(영상 설명: 'LED & OLED EXPO 2019' 영상스케치)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주식회사 YHB(대표이사 윤홍범)는 오는 10월 29일(화)부터 11월 1일(금)까지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국제스마트팩토리 및 생산제조기술전(SMATOF 2019)에 참가해 절삭유 탱크(쿨란트 탱크)를 청소할 수
한국광산업진흥회, 러시아 광융합제품 시장 확대 "한국산 제품 품질 경쟁력 우수"
광주테크노파크는 지난 9월 6일부터 11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유럽 최대 가전쇼 'IFA 2019(국제가전박람회)'에 참가해 광주공동기업 12개 기업을 세계인의 앞에 선보였다.
'2019 성남국제의료관광컨벤션'이 오는 9월 20(금)일부터 22일(일)까지 3일간 성남시청에서 개최된다.
엠오그린은 9월 6일부터 11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가전쇼 'IFA 2019(국제가전박람회)'에 참가해 LED 식물재배기 '파르팟'을 전시했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