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피겐코리아, 휴가 시즌 맞이 '에어닉 휴대용 미니 선풍기' 출시

최상운 2019-07-0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슈피겐코리아(192440, 대표 김대영)가 본격적인 여름 휴가 시즌을 맞아 슈피겐 에어닉(Airnic) '휴대용 미니 선풍기 A901'을 선보인다.

슈피겐 에어닉은 '모두의 바람(wish)을 담은 새로운 바람(wind)'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쾌적한 공기(air)에 대한 소비자의 니즈를 적극 반영하는 생활가전 브랜드다. 이번에 그 첫 제품으로 수 많은 테스트와 연구개발을 통해 초슬림, 초경량의 휴대용 선풍기를 출시하게 됐다.

'에어닉 휴대용 미니 선풍기'는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편의성·휴대성을 극대화한 설계가 특징으로 기존 자사 제품 대비 25% 얇아진 두께와 23% 가벼운 무게를 자랑한다. 특히 헤드 부분이 180° 접혀 폴더블이나 거치형으로 변형할 수 있으며 몸체에 힌지너트가 고정력을 높여준다. 여기에 팬의 그릴 커버는 분리가 가능해 세척에도 용이하다.

또한, 풍속 및 전원버튼 외에 한 번에 최대 풍속까지 도달하는 '에어닉 모드 버튼'과 배터리 잔량 표시등 등 사용자를 고려한 기능들을 적용했다. 컬러는 화이트, 네이비, 건메탈의 3가지이며 추가 포함된 힌지너트로 배색 포인트 연출도 가능하다. 가격은 2만 4,900원이며, 슈피겐 스마트스토어에서는 출시를 기념해 2만 1,900원에 할인 판매한다.

슈피겐코리아 국봉환 국내총괄 사업부문장은 "슈피겐 에어닉에서 처음 선보이는 이번 신제품을 위해 사용자 리뷰 및 Q&A 분석, 고객 인터뷰, 자사 품질 테스트 등 오랜 준비 기간을 거쳤다"라며 "기능은 물론 폴더블 형태와 배터리 과열·과전압 방지 시스템으로 올 여름 언제 어디서나 안전하고 시원한 바람을 선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기업 특히 중소기업이 성장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부분들을 챙겨야 한다. 그러나 웬만한 대기업이 아니고서는 스스로가 해결하기 힘들다.
26일 현재, 200개국에서 45만4396명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에 감염됐으며 경제, 무역, 교통, 컨벤션, 관광 분야가 타격을 입고 있다. 오는 6월 2일 개최 예정이었던 대만 국제컴퓨터
생활건강가전 전문기업 한테크생활건강(대표 윤진수)은 국내 1위의 냉장·냉동시스템 전문기업인 캐리어냉장(회장 강성희)이 운영하는 프랑스 정통 와인셀러 브랜드 '유로까브(EUROCAVE)'의 새로운 제품 라인업 3종(3
독일 프리미엄 필기구 브랜드 라미(LAMY)에서 2020 신제품 '알스타 투어멀린(AL-star turmaline)'과 라미페이퍼, 잉크 2종을 출시했다.
로보틱 프로세스 자동화(Robotic Process Automation, 이하 RPA) 글로벌 1위 기업 오토메이션애니웨어(Automation Anywhere)는 한국항공우주산업(Korea Aerospace Indu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