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틀리 컨티넨탈 GT, 파이크스 피크 힐 클라임 양산차 부문 신기록 달성!

최상운 2019-07-0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벤틀리의 컨티넨탈 GT가 지난 6월 30일, 미국 콜로라도에서 열린 파이크스 피크 인터내셔널 힐 클라임(Pikes Peak International Hill Climb) 대회에서 양산차 부문 신기록을 수립했다.

파이크스 피크 힐 클라임 레이스에서 3차례 우승을 차지하면서 '산 위의 제왕'이라는 별명을 얻은 리스 밀런(Rhys Millen)은 컨티넨탈 GT로 12.42 마일(약 20km)의 레이스 코스를 약 70mph (약 113 km/h)의 평균 속도로 주파하며, 종전 기록을 8.4초나 앞당긴 10분 18.488초라는 신기록을 수립했다.

벤틀리 모터스포츠 감독인 브라이언 거쉬(Brian Gusy)는 "이번 신기록 수립을 통해 자동차 성능의 한계를 끌어올리고자 하는 벤틀리의 노력과 열망 그리고 컨티넨탈 GT의 놀라운 능력의 다시 한 번 분명히 증명했다"라고 말했다.

밀런은 신기록 수립 후에 "이번 2019 파이크스 피크에서의 신기록 수립은 감격할 만한 결과다! 우리는 양산차 부문 가장 빠른 차로서 이 산 정상에서 신기록을 수립하는 것, 이 단 하나의 목표만을 가지고 여기까지 왔다"라며, "오늘의 레이스는 대자연에 대한 도전과 같았지만, 컨티넨탈 GT는 경기 내내 세계 최강임을 보여줬으며, 그 결과 1위에 오르게 되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불과 약 1년 전, 벤틀리 벤테이가는 작년 파이크스 피크 힐 클라임 대회의 양산 SUV 부문에서 신기록을 수립하며, 뛰어난 성능을 증명했다. 밀런이 다시 한 번 운전대를 잡은 해당 대회에서 벤테이가는 세계에서 가장 럭셔리한 SUV답게, 종전 기록을 거의 2분 가량 앞당긴 10분 49.9초를 기록하며 코스를 완주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현대자동차가 SK가스와 함께 진행한 인천시의 첫 번째 수소충전소인 'H인천 수소충전소'의 설비 구축을 완료해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
영국 럭셔리 스포츠카 브랜드 애스턴마틴은 106년 브랜드 역사상 최초의 SUV 모델인 'DBX'를 전 세계에 공개했다.
기아자동차(주)는 22일 중국 광저우 수출입상품교역회전시관(China Import and Export Fair Complex)에서 개막한 '2019 광저우 국제모터쇼(The 17th China Guangzhou In
SK엔카 직영 온라인 플랫폼 SK엔카닷컴(대표 김상범)이 SK엔카닷컴에 등록된 인기 준대형 세단 10종의 잔존가치를 조사한 결과 국산차는 현대차 그랜저가 78.3%, 수입차는 벤츠 E클래스가 71.8%로 잔존가치가
국내 직영 중고차 기업 K Car(케이카)는 연말을 맞아 K Car 캐피탈과 함께 중고차 12개월 무이자 할부 기획전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