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BUILD 2019] 휴마스터, 온도보다는 습도! 초강력 제습 에어컨 '휴미컨' 선봬

취재2팀 2019-07-0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여름철 에어컨 사용, 온도보다 '습도'가 중요합니다", 최근 초강력 제습 기능을 탑재한 에어컨을 선보이며, 냉방 기기 사용에 대한 인식 변화를 강조하는 휴마스터 이대영 대표의 말이다.

예를 들어 실내 온도 24도, 습도 60%인 실내에서 느끼는 체감온도와 28도, 습도 30%로 절반만 줄여도 같은 체감온도를 느낄 정도로 습도가 온도에 미치는 영향이 크다는 것.

그런 가운데, 휴마스터는 7월 4일(목)부터 7일(일)까지 서울 코엑스(COEX)에서 열리는 대한민국 대표 건축박람회 '코리아빌드'에 참가해 실내 공기환경 토탈 서비스 '휴미컨'을 선보였다.

이 제품은 실리카겔의 5배 이상의 흡습성능을 가진 '고분자 습기 필터'를 적용해 강력한 제습 기능을 구현, 기존에 낮은 온도로 장시간 에어컨을 사용하던 방식을 개선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고분자 습기 필터'의 또 다른 기능으로는 '현열 교환 효율'과 동일한 '잠열 교환 효율'을 낼 수 있어 실내 환기 시 발생하는 열뿐만 아니라 습기 회수 기능도 지원한다.

이로 인해 에어컨을 사용하면서도 잠열 손실 없이 자주 환기를 시킬 수 있으며, 문을 연 상태에서도 빨래건조기 역할까지 할 수 있다는 게 관계자의 설명이다.

한편,  코리아빌드는 국내 최대·최장수 건축·주택 종합박람회 '경향하우징페어'의 새로운 브랜드명이다. '건축과 리모델링, 인테리어를 구성하는 자재, 기술, 디자인의 모든 것'을 모토로 국내외 기업 350개 사(900여 부스)가 참가해 하반기 건축, 건설 관련 트렌드를 제시한다. '해외관'은 태국, 대만, 중국, 이란 기업 31개 사로 구성했으며, 그중 '인도 세라믹관'에는Comet, Metropole Tiles 등 유명 세라믹 타일 기업 10개 사가 참가했다.

함께 열리는 '2019 디자인빌드 컨퍼런스 (Design Build Conference)'는 SKM건축사사무소 민성진 대표, 디자인스튜디오 김종호 대표, UDS주식회사 이토 케이이치 제너럴 매니저 등 국내외 정상급 연사들을 통해 실무에서 활용할 수 있는 유익한 정보와 비즈니스 인사이트를 제시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넷세이프는 반려동물 방문 검진 O2O플랫폼 '솜털즈'를 개발했다.
아이디엔소프트는 일용근로자 관리지원 플랫폼 '일감' 운영하고 있다.
코로나 시대에 기업이 지대하게 관심을 두는 것 중의 하나가 뉴노멀 시대의 고객의 행동 변화다. 고객 행동 변화를 알기 위해 많은 기업은 고객을 360도의 관점에서 바라보고 파악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고객은 기업으
중고거래 플랫폼 중고나라(대표:이승우)는 2020년 8월 '중고나라 클린센터'(중고거래 모니터링 전담부서) 강화 후 분기별 중고물품 거래 피해 접수건이 58% 감소했다고 밝혔다.
코로나 19 펜데믹 상황에서 엠디스퀘어가 개발한 비대면 진료 플랫폼 '엠디톡'은 의료분야에서 주목받고 있는 서비스 중 하나다.
세계 최대 테크놀로지 전시회 'CES 2020'이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