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 삼한씨원, 친환경 황토벽돌 전시

홍민정 2019-07-0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삼한씨원은 오는 7월 11일(목)부터 13일(토)까지 대구 엑스코서 열리는 '2019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에 참가해 친환경 황토벽돌 전시한다.

올해로 창립 41주년을 맞은 삼한씨원은 대구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4만 5천 평의 경북 예천공장에 450억 원을 투자하여 이태리 모란도사와 독일 링글사의 최첨단 자동화 시스템을 도입해 세계 최고 품질의 황토벽돌을 생산하고 있다.

화학 연료를 전혀 사용하지 않고 흙 100%의 천연원료 배합만으로 150여 종의 다양한 자연 색상과 다양한 규격의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KS기준을 뛰어넘는 엄격한 자체 품질 기준을 두어 연간 1억 장이 넘는 황토벽돌을 생산하면서도 불량률은 제로에 가까울 정도로 뛰어난 품질을 자랑한다.

삼한씨원 황토벽돌은 맥반석과 점토, 고령토 등 흙 100%를 사용한 친환경 자재로 향균성과 이산화탄소 및 각종 악취를 흡착하고 분해하는 공기 정화 기능이 뛰어나며, 천연적으로 습도를 조절하고, 인체에 이로운 원적외선을 방출한다. 특히 단열 및 축열 기능이 뛰어나 실내 냉난방 에너지 비용을 절감시키고, 실내 온도를 쾌적하게 유지하여 건강한 주거 환경을 만든다.

2016년 서울시 품질시험소 연구를 통해 삼한씨원 황토보도벽돌이 타자재 대비 여름철 표면온도가 최대 22℃ 낮다는 것이 확인되었다. 순수 흙으로 만든 친환경 황토벽돌이 여름철 도시열섬화 현상을 크게 완화하여 폭염에 대응하고 쾌적한 보행 환경을 제공하는 것이다.

사람과 자연이 건강하게 살기 좋은 환경을 제공함으로써 삶의 가치를 높여온 삼한씨원은 이번 전시회를 통해 사람에게 유익한 완벽한 친환경 황토벽돌로 많은 소비자들을 만날 예정이다.

한편, '2019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은 행정안전부, 대구광역시, 경상북도가 주최하며 엑스코, 대구국제폭염대응포럼 조직위원회가 주관하고 환경부, 기상청, 대구광역시교육청, 한국기상산업기술원,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이 후원한다. 공공재, 산업재, 소비재 등과 관련한 제품들이 다양하게 전시될 예정이며 정부 및 산하기관 정책 사업 홍보관, R&D성과 NGO 홍보관 등도 운영된다.

→ '2019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 ' 뉴스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온새미로는 오는 7월 11일(목)부터 13일(토)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2019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에 참가해 친환경 단열 페인트인 '온새미로 페인트'를 선보였다.
경진이레는 7월 11일(목)부터 13일(토)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2019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에 참가해 주위 설비가 젖지 않는 미스트팬 '파워 브리저'를 선보였다.
써지랩은 오는 7월 11일(목)부터 13일(토)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2019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에 참가해 옷에 뿌리는 순간 온도를 낮춰 폭염 속 외출도 두렵지 않게 하는 '쿨링 스프레이'을 선보였다.
서울 산업 진흥원(SBA)은 오는 7월 18일(목) 양재동 엘타워 그랜드볼륨에서 열리는 '11th MIK(Made in Korea) 2019 Conference & Networking 시즌I'에 '크리에이티브
엠오그린, LED 식물재배기 '파르팟' 전시 예정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