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사회적 기업 '이지무브' 대통령표창 수상!

최상운 2019-07-0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현대차그룹은 사회적기업 ㈜이지무브가 교통약자들의 이동편의 증진에 기여한 공로로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고 밝혔다.

시상은 지난 5일 대전컨벤션센터(대전시 수성구 소재)에서 열린 '2019 사회적경제 활성화 유공 포상 수여식'에서 진행됐다.

이지무브는 현대차그룹이 지속가능한 사회적기업 육성을 목표로 2010년 6월 설립한 국내 최초의 교통약자 이동편의 기술개발·기구제조업체다.

특히 관련 기술 부족으로 과거 높은 가격대의 수입제품에 의존할 수 밖에 없었던 국내시장에서 적극적으로 국산화를 추진해 취약계층을 위한 이동 보조기기 보급률을 높였다.

이를 위해 지난 9년간 이지무브가 새롭게 개발한 기술과 디자인 등 인증·특허 건수가 40여 건에 달한다.

주력상품으로는 장애인과 노약자 등 취약계층을 위한 ▲후방 진입형 슬로프 차량(휠체어 슬로프 / 휠체어 리프트) ▲전동보장구(의료용 스쿠터 / 전동 휠체어) ▲이동 보조기기 / 자세 유지기기(장애 아동용 유모차 / 이지체어) ▲긴급 피난 대피기구(KE-휠체어) 등이 있다.

현대차그룹은 이지무브의 연구개발활동 촉진을 위해 꾸준히 지원하는 한편, 지난 2016년부터 3년간 이지무브의 의료용스쿠터 380여 대를 구매해 한국노인복지관협회에 기증하는 등 사회적 책임 이행에도 함께 힘쓰고 있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이지무브는 새로운 사회적기업 육성모델을 제시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라며 "앞으로도 이지무브가 장애인 이동권 신장에 많은 도움을 주고 지속 성장 가능하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포르쉐 AG는 미국 현지시각 20일, LA 오토쇼를 통해 자사 최초의 순수 전기 스포츠카 포르쉐 타이칸과 440마력(PS)의 콤팩트 SUV 플래그십 모델 '신형 마칸 터보'를 미국 시장에 선보인다고 밝혔다.
슈퍼카 브랜드 맥라렌(공식 수입원: 기흥인터내셔널 맥라렌 서울)은 13일(영국 시간) 새롭게 얼티밋 시리즈에 추가 된 로드스터 맥라렌 엘바(McLaren Elva)를 공개했다.
소형차 브랜드 MINI가 오는 11월 22일부터 12월 1일까지 개최되는 '2019 LA 모터쇼'에서 배출가스 없는 미래 이동성을 보여주는 순수 전기차 '뉴 MINI 쿠퍼 SE'와 레이싱 DNA를 물려받아 역동적인
현대차는 19일 경기 고양시 일산 빛마루 방송지원센터에서 더 뉴 그랜저 출시 행사를 열고 더 본격적인 판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기아자동차는 세계 최고 자동차 전문지로 꼽히는 미국 모터트렌드의 '2020년 올해의 SUV (MotorTrend's 2020 SUV of the Year award)'에 텔루라이드가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