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9회 스마트 디바이스 쇼(KITAS 2019)' 11일 코엑스서 성황리 개최

이은실 2019-07-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제9회 스마트 디바이스 쇼(KITAS 2019)'가 오늘(11일) 코엑스 C홀에서 개최됐다.

이번 전시회에선 주요 전시품목인 모바일 액세서리, 컴퓨터 주변기기뿐 아니라 스마트 홈, 스마트 헬스케어, IoT, 스마트 카 디바이스 등도 함께 전시해 스마트 디바이스와 관련된 모든 제품이 한 자리에 모였다.

'KITAS 2019'의 전시품목은 다음과 같다. △인공지능 디바이스 △스마트 센서 모바일 △모바일 액세서리 △VR 디바이스 △퍼스널 오디오 △사물인터넷 디바이스 △스마트 헬스케어 △어플리케이션 △스마트 카 디바이스 △Electronic Gadgets △컴퓨터 주변기기 △스마트 모빌리티 △드론 △3D 프린팅 △웨어러블 디바이스 △스마트 뷰티 디바이스 △스마트 토이 △스마트 웨어 △게이밍 디바이스 △스마트 홈 디바이스 △스마트 페이

전시뿐 아니라, 다양한 부대행사도 많은 참관객들에게 주목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20일 업계 전문가들이 선정한 'KITAS Top10(키타스탑텐)'은 혁신성, 디자인, 시장성, 기능성 총 4가지 항목을 평가한 것으로 2019년 하반기 눈여겨볼만한 제품들이다. 심사에 참여한 관계자는 "일상을 보다 스마트하게 바꿀 수 있는 혁신적인 스마트 디바이스"라고 KITAS TOP10 제품들을 평했다.

또한, 전시장 내 상담회장에서 진행되는 '1:1매칭 상담회'에는 30개 유통사 MD가 참여하고 있며 제품 입점 및 구매, 제품 컨설팅 등의 이야기를 주고받고 있다. 11일일 저녁 6시에 시작되는 'KITAS BizNight'은 참가기업 담당자와 바이어가 만나 업계 정보를 공유하고 네트워킹할 수 있는 자리다. 동종 업계, 기업 간의 만남으로 새로운 유통, 마케팅 채널 등의 확장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지난해 개최된 KITAS 2018은 154개사 229 부스 규모로 진행됐으며 3일간 총 26,027명이 다녀갔다. 이 중 국내 바이어 8,739명과 해외바이어 86명이 방문해 국내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 기업들의 판로 개척에 큰 도움이 되었다는 평을 받고 있다.

전시회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국내 유망 기업들이 관련 시장에서 성장해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국내 스마트 디바이스 산업을 대표하는 비즈니스 플랫폼으로서 역할을 다하고 싶다"며 "참가기업과 바이어 모두 실질적인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물심양면 돕겠다"고 전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기존에 버려지던 제품을 단순히 재활용하는 차원에서 더 나아가 새로운 가치를 더해(upgrade) 전혀 다른 제품으로 다시 생산하는 것을 말하는 '업사이클링'으로 환경을 생각하며 가치 있는 것을 생산하는 업사이클링
골전도 전문기업 ㈜리보스(대표 신승각)은 기존 공기전도 방식의 보청기 사용자들을 위한 신개념 골전도 디지털 음성증폭기 '리보스(REBOTH)' 개발을 완료하고 본격양산 체제에 돌입했다.
위아프렌즈는 숭실대학교 창업지원단의 지원을 받아 오는 10월 6일(일)부터 10일(목)까지 5일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월드 트레이드 센터(DUBAI WORLD TRADE CENTRE)'에서 열리는 두바이 정보통신박
맥큐레이터는 숭실대학교 창업지원단의 지원을 받아 오는 10월 6일(일)부터 10일(목)까지 5일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월드 트레이드 센터(DUBAI WORLD TRADE CENTRE)'에서 열리는 두바이 정보통신박
명품 모자브랜드 '루이엘(luielle)'은 지난 16일부터 22일까지 종로구 삼청동 '한벽원 미술관'에서 '루이엘 20주년 레전드햇 기념전'을 개최했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