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 어스그린코리아, 빗물 활용하는 통기관 '생육 삼통관' 선봬

취재2팀 2019-07-11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어스그린코리아는 오는 7월 11일(목)부터 13일(토)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2019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에 참가해 빗물 활용하는 통기관인 생육 삼통관을 선보였다.

이 제품은 LID(Low Impact Develop), 즉 개발은 하되 자연 상태에 접근한 개발이 이루어지도록 영향을 최소화하는 친환경기법을 보행로에 적용했다.

이 제품의 특징은 빗물을 저장하고 흙으로 침투 시켜 빗물을 효과적으로 활용한 것이다. 뿐만이 아니라 산소, 양분도 공급하여 생육 환경을 개선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이외에도 이 제품과 함께 사용하여 친환경 생태보행로를 구성할 수 있는 가로수 보호판과 빗물저장형 구조체인 잔디매트를 선보였다.

이 회사 관계자는 "빗물을 활용하는 제품들을 사용하여 보행로를 구성한다면 기존 보행로와는 차별화된 물순환 친환경 보행로를 구성할 수 있다."고 전했다.

한편, '2019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은 행정안전부, 대구광역시, 경상북도가 주최하며 엑스코, 대구국제폭염대응포럼 조직위원회가 주관하고 환경부, 기상청, 대구광역시교육청, 한국기상산업기술원,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이 후원한다. 공공재, 산업재, 소비재 등과 관련한 제품들이 다양하게 전시하며, 정부 및 산하기관 정책 사업 홍보관, R&D성과 NGO 홍보관 등도 운영된다.

→ '2019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 뉴스 바로가기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온새미로는 오는 7월 11일(목)부터 13일(토)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2019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에 참가해 친환경 단열 페인트인 '온새미로 페인트'를 선보였다.
경진이레는 7월 11일(목)부터 13일(토)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2019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에 참가해 주위 설비가 젖지 않는 미스트팬 '파워 브리저'를 선보였다.
써지랩은 오는 7월 11일(목)부터 13일(토)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2019 대한민국 국제쿨산업전'에 참가해 옷에 뿌리는 순간 온도를 낮춰 폭염 속 외출도 두렵지 않게 하는 '쿨링 스프레이'을 선보였다.
서울 산업 진흥원(SBA)은 오는 7월 18일(목) 양재동 엘타워 그랜드볼륨에서 열리는 '11th MIK(Made in Korea) 2019 Conference & Networking 시즌I'에 '크리에이티브
엠오그린, LED 식물재배기 '파르팟' 전시 예정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