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수해차량 특별정비 서비스' 캠페인 실시

최상운 2019-07-16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예병태)가 장마철 국지성호우 및 태풍, 게릴라성 폭우 등 자연재해로 차량 피해를 입은 고객들을 대상으로 '수해차량 특별정비 서비스' 캠페인을 실시한다.

이에 따라 쌍용차는 오는 10월 31일(수)까지 전국 서비스네트워크에 지역별로 수해차량 서비스전담팀을 편성 운영하고 전담 작업장을 마련해 특별정비 서비스를 실시하며, 보험 미 적용 수해 차량은 총 수리비(부품+공임)의 30%를 할인해 준다.

아울러 재난/재해지역 선포 시 해당지역 관청과 연계해 인근 서비스네트워크에 서비스전담팀을 편성하고 긴급 출동 및 수해차량 무상점검을 실시함은 물론 소모성 부품을 무상교환하고 필요할 경우 비상시동 조치 등의 서비스를 펼칠 계획이다.

또한 갑작스러운 폭우에 차량이 침수됐을 경우 시동을 걸면 엔진 및 변속기, 전기장치 등 차량의 주요 부품에 심각한 손상을 줄 수 있으니 반드시 전원을 차단하고 전문가에게 도움을 요청하거나 인근 서비스네트워크에서 점검을 받아야 한다고 쌍용차 관계자는 당부했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벤틀리모터스코리아는 럭셔리 SUV 벤테이가에 트윈터보 가솔린 V8 엔진을 탑재한 '벤틀리 벤테이가 V8' 모델의 국내 인도를 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시트로엥(CITROËN)은 11일, 이동 중 편안함을 위해 개발된 특수안경 '씨트로엥(SEETROËN)'을 클라우드펀딩 사이트 와디즈에서 선공개한다고 밝혔다.
BMW 코리아(대표 한상윤)가 럭셔리 스포츠카 뉴 8시리즈를 국내 공식 출시했다.
기아자동차가 오는 12월 출시를 앞둔 3세대 K5의 외장 디자인을 공개했다.
현대·기아자동차는 지난 11월 6일부터 8일까지 경기도 화성시에 위치한 현대·기아차 남양연구소에서 ▲협력사 신기술 및 스타트업 우수기술 전시 ▲R&D 우수 협력사 포상 ▲글로벌 완성차 비교 전시 등 다양한 행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