옵토마, 합리적인 가격에 성능을 더한 4K UHD 홈시어터용 프로젝터 'SUHD61' 출시

최상운 2019-07-23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프로젝터 전문 브랜드 옵토마가 4K 정밀 렌즈 탑재, 풍부한 컬러 표현, 풀 3D지원, 고안시 및 고명암비 등 홈시어터 환경 구현에 최적화된 성능을 갖춘 4K UHD 홈시어터용 프로젝터 'SUHD61'을 출시한다.

신제품 SUHD61은 초고화질의 홈시어터 환경을 구현하기 위해 최적의 화질 및 컬러감을 선보인다. 텍사스인스트루먼트(TI)사의 DLP 4K UHD 칩과 XPR 기술을 채택했으며, DLP 단일칩 시스템의 광반도체와 특수 설계된 프리미엄 4K 정밀 렌즈를 탑재해 해상도 손실 없이 또렷한 초고화질을 구현한다.

소비자 기술협회(CTA)의 4K UHD 해상도 인증 기준인 최소 활성 픽셀(800만 픽셀)을 뛰어넘는 830만 픽셀을 표시해 섬세하고 정확한 이미지 표현이 가능하다.

색상 표현력도 우수하다. SUHD61의 재생 컬러 수는 1억 7천만 개로 국제 HDTV 색역 표준인 Rec. 709 색 영역을 100%, 영화 업계의 디지털 시네마 색 표준 DCI-P3을 80%까지 지원해 이미지를 실감나는 컬러로 생동감 있게 전달한다.

또한 HDR(High Dynamic Range) 호한 기능으로 어두운 부분과 밝은 부분의 차이를 더 깊이 있게 표현해 보다 또렷하고 디테일한 색감을 체험할 수 있다.

SUHD61는 DLP-Link 3D 솔루션이 포함된 풀 3D 프로젝터로써 3D 블루레이 플레이어, 3D 방송 및 최신 콘솔 게임 등 각종 3D 소스와 호환해 엔터테인먼트 기능도 탁월하다.

60Hz 프레임 속도로 풀HD 콘텐츠를 재생할 경우 최상의 성능을 경험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신제품은 2,800 안시루멘의 밝기와 50만 대 1의 고명암비를 갖춰 밝은 환경에서도 섬세하고 선명한 화면을 즐길 수 있으며, 유연한 설치를 위해 세로 렌즈 시프트 및 왜곡된 화면을 보정해주는 키스톤 조정 기능을 갖췄다.

A4용지 2개를 합친 것보다 작은 컴팩트한 크기(393 x 282 x 118)와 1.3배 줌 기능을 통해 3.21~4.22m 거리에서 120인치 크기의 화면을 투사할 수 있다. 램프 수명은 최대 15,000시간까지 이용 가능해 유지 보수 비용의 부담을 줄였다.

옵토마 APAC 고든 우(Gordon Wu) 부사장은 "SUHD61은 선명한 화질, 풍부한 색감, 3D 콘텐츠 재생, 유연한 설치 등 핵심 기능만을 갖춘 홈시어터 전용 4K UHD 프로젝터로, 집에서도 초고화질 4K 영화관에 온 듯한 기분을 느끼고 싶은 소비자들에게 최적의 제품이 될 것이라 자신한다."고 덧붙였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베트남 기업 'SHIP60'은 11월 27일 코엑스 3층 컨퍼런스룸 E에서 열린 '한-아세안 IP-T&T Fair 2019'에 참석해 E-커머스 플랫폼 솔루션을 선보였다.
해외 기업 'PETO'가 11월 27일 코엑스 3층 컨퍼런스룸 E에서 열린 '한-아세안 IP-T&T Fair 2019'에 참석해 투자자와 파트너를 찾아나섰다.
한국발명진흥회 상근부회장은 11월 27일 코엑스 3층 컨퍼런스룸 E에서 열린 '한-아세안 IP-T&T Fair 2019'에 참석해 인터뷰를 진행했다.
한.헝 수교 30주년을 기념하여 헝가리 문화원이 대한민국 서울에 최초로 설립된다.
아쉬웠던 2019년을 보내며 이어폰샵(Earphoneshop, 대표 우양기)에서는 지난 1년 동안 고객들의 반응이 가장 뜨거웠던 TOP5 이벤트를 모아 Adieu 2019 '아쉬워서 다시 한번' 이라는 타이틀을 가지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