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스턴마틴, 20억 원 몸값 자랑하는 하이퍼카 '발할라' 국내 공개!

최상운 2019-07-25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애스턴마틴의 국내 공식 수입사인 애스턴마틴 서울은 차세대 하이퍼카 '발할라(VALHALLA)'를 국내 최초로 공개한다.

발할라는 이번 달 영국 그랑프리에 전 세계 최초 공개됐던 '발키리'를 잇는 차세대 하이퍼카이다. 지난 3월 제네바 모터쇼에서 코드명 'AM-RB 003'으로 최초 공개됐다. 코드명에서 알 수 있듯 발키리와 발키리 AMR에 이어 애스턴마틴과 애스턴마틴 레드불 레이싱팀이 협업한 미드십 엔진 하이퍼카 세 번째 시리즈다.

한국에서 공개될 발할라는 내년 개봉 예정인 007시리즈 '본드 25'(가제)에서 본드카로 출연 중인 실제 차량이다. 국내 예상 판매 가격은 약 20억 원이며, 전 세계 단 500대 한정 생산돼 2021년 고객에게 인도될 예정이다.

모델명은 애스턴마틴 전통에 따라 신화 속 이름 중 알파벳 V로 시작한다. 북유럽 신화 속 '전사의 천국'이라는 뜻에서 가져왔다. 발할라는 첫 번째 프로젝트인 발키리와 디자인 및 에어로 다이나믹 구조는 공유하지만, 애스턴마틴 최초로 V6 터보 엔진을 탑재한 하이브리드 모델이다.

발할라는 최신 F1 기술과 애스턴마틴 고유의 기술력을 총동원해 개발된다. 유럽 기준 최고속도는 354km, 최고출력 1,000마력, 100km/h 도달까지 2.5초 이내로 궁극의 성능을 발휘하는 하이퍼카다운 퍼포먼스를 발휘한다. 서킷 주행은 물론 일반 도로 주행까지 가능하도록 설계됐다.

미국 나사가 그린 비행 프로젝트 일환으로 개발한 비행 도중에 날개 형태를 바꿀 수 있는 플렉스 포일(FlexFoil) 기술을 자동차 업계 최초로 적용했다. 속도에 맞춰 리어 윙 스포일러를 조정하는 기술로 나사의 광범위한 성능 테스트를 통과했다. 결과적으로 발할라는 물리적인 각도의 변화 없이 다운포스를 증가시키며 윙이 활성화 상태일 때 난류를 제거해 풍절음까지 감소시킨다.

한편, 발할라는 내달 1일부터 4일까지 코엑스 메가박스 앞 특별 부스에서 일반 공개되며 이후 6일까지 애스턴마틴 서초전시장에 전시된 후 국내를 떠난다. 공식수입원 애스턴마틴 서울은 일반 공개와 함께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 중이며, 추후 별도 공개할 계획이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자동차 기사

국내 주차 플랫폼 '아이파킹' 운영사 파킹클라우드는 대전광역시와 함께 참여한 국토교통부 '스마트시티 챌린지' 주차공유 본사업 지원 대상자로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기아자동차는 19일 4세대 쏘렌토의 플랫폼 및 파워트레인 정보를 공개하고, 오는 3월 출시에 앞서 20일 사전계약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알칸타라는 BMW 이탈리아와 새롭게 협업한 프로젝트인 리미티드 시리즈 BMW X5 타임리스 에디션(BMW X5 Timeless Edition) 모델을 공개했다.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가 지난 17일, 한국지엠 창원공장에서 완성차 누적 생산 5백만 대를 돌파했다.
㈜불스원의 프리미엄 차량용 방향제 브랜드 그라스가 새로운 타입의 신제품 '그라스 디퓨저 블루' 4종을 선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