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소프트, '인천광역시 버스운송 사업 조합'과 'ERP시스템' 계약 체결… 4차 산업혁명 준비 본격 시동

홍민정 2019-07-29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AVING 뉴스레터 신청하기

디지털콘텐츠기업 성장지원센터(구 스마트콘텐츠센터)에 입주하고 있는 여객화물 운송업 전문 ICT 기업 '서울소프트'는 '인천광역시버스운송사업조합'과 ERP 시스템 계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인천시 42개 시내버스 회사를 조합 원사로 보유하고 있는 '인천광역시버스운송사업조합'과 '서울소프트'는 계약을 통해 지능형 교통 시스템(ITS) 상용화에 공동 노력하겠다는 굳은 의지를 내보였다. 상호 간 발전을 도모하고 향후 시내버스 업계에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전망된다.

최근 버스 운영체계의 공익성을 강화한 '버스 준공영제'가 강화됨에 따라 운수회사 정보공유 및 효과적인 업무처리가 날로 중요해지고 있다. 

ERP 시스템은 △인사 급여 시스템 △자재 구매 관리 △회계 시스템 △운전자 교육 관리 △운전자별 운행 습관 분석 △사고분석 자료 제공 등 버스회사 업무를 적극적으로 지원 가능하다는 특징을 갖고 있다.

이에, '인천광역시버스운송사업조합' 측에서는 기존 아날로그식 업무처리 방식에서 벗어나 효율적인 업무 관리를 진행하고자 서울소프트의 'ERP시스템'을 채택했다. 회사 경영과 관련된 데이터 저장 및 활용, 전문적 시스템을 통한 사고감소 및 연비 향상 등 다양한 방면에서 긍정적인 결과를 나을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소프트 관계자는 "혁신적인 시스템을 꾸준히 개발할 예정이다"며 "경제적인 운영조건을 수립 및 구축해 대중교통 이용률을 증가시키는 데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4차 산업혁명에 걸맞은 차세대 스마트 교통체계를 선도하겠다"고 포부를 드러냈다.

한편, 서울소프트는 이와 더불어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주관한 '중소기업 네트워크형 기술개발 사업'에 선정돼 약 5억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았으며 세계최초 인공지능 기반의 시내버스 최적배차·자동 운행관리 시스템을 개발하고 있다.

해당 기술은 딥러닝 알고리즘 기반으로 시내버스 운행시간의 패턴 분석, 노선별 최적화 배차 계획, 실시간 배차가이드 등을 제공해 배차 운영을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시스템이다. 누적된 데이터와 상황별 정보를 학습해 고도화된 알고리즘 솔루션을 구축할 것으로 보이며, 어떤 결과물을 만들어낼지 귀추가 주목된다.

Global News Network 'AVING'

 

모바일/컴퓨팅 기사

모바일 액세서리 브랜드 벨킨이 아이폰11 신제품 시리즈(iPhone 11, iPhone 11 Pro, iPhone 11 Pro Max)에 호환 가능한 맞춤형 토탈 솔루션 액세서리 10종을 대거 공개했다.
전자지도 소프트웨어 전문기업 맵퍼스는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에 참가해 고정밀 지도 기술 및 장치 시제품을 전시할 예정이다.
계명대학교는 10월 17일(목)부터 20일(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열리는 '대구 국제 미래자동차엑스포 2019'에 참가해 자율주행자동차와 자작자동차를 선보일 예정이다.
대한민국 최대 규모 중소기업 전문 전시회인 'G-FAIR KOREA 2019(이하 G-FAIR 2019)'의 개막을 보름여 앞두고 모든 준비가 '착착' 진행되고 있다.
Gogoro 2 Utility는 최대 속도 90km/h, 4.3초에 정지상태에서 50km 가속 등, 전기 성능과 정교한 인텔리전스, 스마트 연결기능을 조합하였으며, 탑승자에게 맞춤화한 최적의 승차감을 제공한다.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준근) 전남콘텐츠기업육성센...